이코노믹 데일리

패밀리 사이트
아주경제
아주로앤피
아주일보
회원서비스
로그인
회원가입
지면보기
현대차그룹, 신사업 이어 완성차도 전문가·소비자 '호평'
기사 읽기 도구
공유하기
기사 프린트
글씨 크게
글씨 작게
산업

현대차그룹, 신사업 이어 완성차도 전문가·소비자 '호평'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종형 기자
2023-01-19 00:00:00
'2023 베스트 10 트럭 & SUV', 4개 차종 등극 아이오닉 5·EV6·텔루라이드·GV70, 앞서도 유력 전문지들 호평

현대자동차 아이오닉 5[사진=현대차그룹]


[이코노믹데일리] 현대자동차그룹이 미래 모빌리티 신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가운데 기존 완성차 부문에서 우수한 상품성을 인정받았다. 현대차와 기아, 제네시스 차량들이 해외 유력 자동차 전문지로부터 연이어 수상 실적을 쌓아가며 소비자들은 물론 전문가들에게도 호평을 받고 있다.

18일 현대차그룹에 따르면 현대차 아이오닉 5, 기아 EV6·텔루라이드, 제네시스 GV70 등이 미국 '카앤드라이버'가 주관하는 '2023 베스트 10 트럭 & SUV'에 올랐다. 현대차그룹 내 3개 브랜드가 모두 수상함과 동시에 4개 차종이 우수 차량으로 선정돼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경쟁이 치열한 북미 시장에서 전체 브랜드 중 가장 많은 차종이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카앤드라이버는 1955년 창간이래 미국은 물론 전 세계 소비자들에게 영향력을 미치는 자동차 전문지로, 주행성능, 차량 가치 등에 대한 에디터들의 엄격한 평가를 통해 매년 최고의 차량들을 선정하고 있다.

현대차 아이오닉 5는 △독창적이고 미래적인 디자인 △넓은 실내 공간 △급속 충전 시스템 △무빙 에너지 시스템 개념의 V2L 기능 등에서 긍정적인 평가를 받았다. 앞서 카앤드라이버는 지난해 8월 '올해의 전기차'로 아이오닉 5를 올린 바 있다. 아이오닉 5가 이번 베스트 10에 다시 이름을 올리면서 경쟁력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는 평가다.
 

기아 EV6[사진=현대차그룹]


현대차그룹의 전기차 전용 플랫폼 E-GMP를 이용한 두 번째 차량 기아 EV6는 △우수한 1회 충전 주행 가능거리 △넓은 실내 공간 및 소재 △운전자를 보조하는 다양한 첨단 사양과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등을 인정받았다. EV6는 북미 출시 1년 만에 베스트 10으로 올랐다. 기아 텔루라이드는 카앤드라이버의 2020년 베스트 10에 처음 선정된 이후 4년 연속 베스트 10으로 뽑히며 독보적인 상품 경쟁력을 입증했다.

제네시스 GV70는 △편안하면서도 역동적인 주행성능 △제네시스 고유 디자인 △높은 수준 실내 마감과 적재 편의성 등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이번에 베스트 10에 오른 차종들은 앞서도 전세계에서 우수한 차량으로 선정된 바 있다. 아이오닉 5는 '2022 월드카 어워즈'에서 '세계 올해의 자동차'를 수상했고, 이후 '2022 독일 올해의 차', '2022 영국 올해의 차', '일본 올해의 수입차'에 올랐다.

기아 EV6도 '2023 북미 올해의 차', '2022 유럽 올해의 차', '2022 인도 올해의 차 그린카 부문', '2022 아일랜드 올해의 차', '2022 왓 카 어워즈 올해의 차' 등 전 세계에서 권위있는 자동차 상을 연달아 받고 있다. 텔루라이드는 '2020 월드카 어워즈'에서 국산 브랜드 중 최초로 '세계 올해의 자동차'를 수상했고 같은해 기아 최초로 '북미 올해의 차'에 선정됐다. 
 

제네시스 GV70[사진=현대차그룹]


제네시스 GV70는 '2023 켈리블루북 베스트 바이 어워드 소형 럭셔리 부문', '2022 모터트렌드 올해의 SUV', '2021 굿디자인 어워드 운송 디자인 부문'을 수상한 바 있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역대 최다 차종이 2023 베스트 10에 올라 기쁘다"며 "현대차그룹은 앞으로도 우수한 개발 역량을 바탕으로 세계 최고 수준 제품을 고객에게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충청남도산림자원연구소 금강자연휴양림
우리은행
신한은행
농협금융
쿠팡
우리은행
KB금융그룹
여신금융협회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