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믹 데일리

패밀리 사이트
아주경제
아주로앤피
아주일보
회원서비스
로그인
회원가입
지면보기
네이버, 신사옥 1784 찾은 사우디아라비아 장관 일행에 '팀네이버' 첨단기술 알리다.
기사 읽기 도구
공유하기
기사 프린트
글씨 크게
글씨 작게
IT

네이버, 신사옥 1784 찾은 사우디아라비아 장관 일행에 '팀네이버' 첨단기술 알리다.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선재관 기자
2022-11-29 17:44:11
사우디아라비아 자치행정주택부 마제드 알 호가일 장관, 알리 라지히 차관 등 참석

1784에서 로봇팔 앰비덱스와 악수하고 있는 알 호가일 사우디아라비아 자치행정주택부 장관[사진=네이버]



[이코노믹데일리] 29일 마제드 알 호가일(Majed Al-Hogail) 사우디아라비아 자치행정주택부 장관 일행이 세계 최초의 로봇 친화형 빌딩 네이버 1784를 방문했다.

이번 방문에는 마제드 알 호가일 장관을 비롯해 알리 라지히(Ali Rajhi) 차관 등 총 23명이 참여했다. 이번 사우디아라비아 측의 네이버 1784 방문은 지난 11월 초 네이버가 국토교통부 등 국내 기업들과 함께 ‘원팀코리아’로 사우디아라비아를 방문한 것이 계기가 되어 성사됐다.

 

도시 단위 디지털트윈 기술에 대해 설명을 듣고 있는 사우디아라비아 장관 일행[사진=네이버]


네이버에서는 채선주 네이버 ESG·대외 정책 대표, 석상옥 네이버랩스 대표, 김유원 네이버클라우드 대표 등이 참석했으며, 사우디아라비아 장관 일행에게 제2사옥 ‘1784’에 적용되어 글로벌에서도 인정받고 있는 디지털트윈·로봇·AI·클라우드 및 데이터센터 관련 기술을 시연하고, 네이버의 다양한 모바일 서비스 기획·개발 역량에 대해 소개했다.

 

채선주 네이버 ESG 대외 정책 대표(좌)와 알 호가일 사우디아라비아 자치행정주택부 장관(우)[사진=네이버]


또, 사우디아라비아 자치행정주택부가 고민하는 교통, 치안, 위생관리 등 도시문제 및 주택/건물 관리 등을 디지털 기술을 통해 어떻게 해결할 수 있는지에 대한 논의도 함께 이어갔다고 밝혔다.

한편, 세계 최초의 로봇 친화형 빌딩으로 디지털트윈, 로봇, AI 등 첨단기술이 융합된 테크컨버전스 빌딩 네이버 1784는 해외에서도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앞서 지난 23일에는 볼프강 소보트카 오스트리아 하원의장이, 지난 7월에는 빅토리아 눌란드 미국 국무부 차관도 각각 방한 중 네이버 1784를 방문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