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우정사업본부, 여름철 직원 안전보건 특별관리기간 운영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선재관
2024-06-06 13:11:27

폭염과 폭우 속 직원 안전과 건강 보호 강화

다양한 예방대책 및 냉감용품 지급 예정

우정사업본부 여름철 직원 안전보건 특별관리기간 운영
우정사업본부, 여름철 직원 안전보건 특별관리기간 운영


[이코노믹데일리] 우정사업본부는 오는 9월까지 여름철 폭염과 폭우 등 기상 상황으로부터 직원 안전과 건강을 지키기 위해 '우정사업 종사원 안전보건 특별관리기간'을 지정・운영한다.

우정사업본부는 이 기간 동안 안전사고 건수를 지난해 대비 10% 감축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전국 50여 우체국에는 대용량 제빙기를 구비하고, 중부권광역물류센터에는 냉방기를 설치했다. 또한, 9억5000만원의 예산을 투입해 생수와 쿨토시, 쿨스카프 및 식염포도당 등 탈수 예방 및 냉감용품을 지급할 예정이다.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이륜차 안전모 착용, 차량 타이어 마모 상태 및 누유 여부 등 안전 점검이 필수로 진행된다. 특히 올해부터는 집배원이 소지한 PDA 기능을 통해 본인이 스스로 안전 실천을 다짐하고 확인할 수 있도록 개선할 예정이다.

기상청의 폭염특보, 체감온도, 온열질환 자각 증상 등에 따른 주요 예방 대책과 구체적인 집배 업무 정지 기준을 담은 고시 개정안을 이달 말 시행해 현장 작동성을 강화할 방침이다. 우편물 도착, 구분, 발송이 24시간 운영되는 우편집중국은 안전 미팅(TBM)을 통해 주의사항 및 온열질환 예방 대책을 공유한다. TBM은 작업 전 전체 작업자가 모여 작업 내용과 안전한 작업 방법을 논의・공유하는 시스템이다.

특히 전국 소포 우편물의 20% 이상을 처리하는 중부권광역물류센터에는 지난달 냉방기가 설치됐다. 이달 중순부터 본격 가동돼 쾌적한 환경에서 근무할 수 있게 됐다. 우편집중국은 우편물과 차량이 수시로 드나드는 특성상 작업장 냉방 효율이 떨어질 수밖에 없는 구조다. 따라서 더운 공기 유입을 최소화하도록 관리하고, 직원들에게 충분한 휴식을 부여할 계획이다.

휴게실은 적정 실내 온도를 유지해 쾌적한 환경에서 휴식할 수 있게 한다. 또한, 안전사고 및 건강 이상자 발생 현황을 매일 확인해 필요한 조치를 신속하게 취할 방침이다. 우정사업본부는 심혈관계질환과 고혈압 등 기저질환이 있는 직원에 대한 건강 관리도 강화한다. 기저질환을 보유한 직원의 건강 상태를 수시로 확인하며, 업무를 마치고 돌아온 직원의 건강 이상 징후도 체크한다. 직원들의 여름 휴가 사용도 장려할 계획이다.

조해근 우정사업본부장은 “올해 여름은 무더운 날씨와 많은 비가 예보돼 있어 직원 안전과 건강 보호가 무엇보다 필요하다”며 “모든 종사원이 안전하고 건강하게 근무할 수 있도록 현장을 살피고 다양한 특별 대책을 통해 직원 보호와 안정적인 우정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우정사업본부는 지난 3월 우정사업 15대 작업 안전 수칙(안전 골든룰)을 시행하고, 여름철에 발생하는 주요 사고 사례 및 예방 대책, 응급 조치 요령 등의 교육을 진행했다. 본격적인 더위가 시작되는 다음 달부터는 직원들의 참여 및 인식 제고를 위한 안전보건 SNS 숏츠 공모전을 개최할 예정이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KB금융그룹5
농협
신한라이프
KB국민은행
동아쏘시오홀딩스
삼성증권
M-able
KB금융그룹2
롯데캐슬
우리은행
LGxGUGGENHEIM
여신금융협회
대신증권_이코노믹데일리
미래에셋자산운용
하나증권
메리츠증권
우리카드
NH
우리은행
한국투자증권
KB금융그룹3
KB손해보험
쿠팡
한국토지공사
SK하이닉스
셀트론
저작권보호
하나금융그룹
신한은행
이편한세상
롯데카드
농협
KB금융그룹4
종근당
엘지
KB금융그룹1
신한금융그룹
삼성전자 뉴스룸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