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윤여원 콜마비앤에이치 대표 "글로벌 건기식 넘버원 도약"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아령 기자
2024-02-07 13:09:48

윤여원 대표, 창립 20주년 기념행사 참석

"세계 시장서 플레이한다는 마음가짐…최고 성과 이끌 것"

윤여원 콜마비앤에이치 대표가 지난 6일 석오빌딩에서 열린 창립 20주년 기념행사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콜마비앤에이치
윤여원 콜마비앤에이치 대표가 지난 6일 석오빌딩에서 열린 창립 20주년 기념행사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콜마비앤에이치]

[이코노믹데일리] “우리는 창립 20년만에 국내 건강기능식품 시장을 이끄는 헬스 앤 뷰티(H&B) 토탈 솔루션 프로바이더가 됐습니다. 이제 글로벌 톱티어 기업으로 거듭나기 위해 힘차게 달려 갑시다.”
 
윤여원 콜마비앤에이치 대표가 지난 6일 석오빌딩에서 열린 창립 20주년 기념행사에서 이같이 밝혔다.
 
콜마비앤에이치는 올해 윤 대표 단독 체제의 원년으로서 국내 건강기능식품(건기식) 시장을 넘어 ‘글로벌 건기식 ODM No.1 프로바이더(공급자)’가 되겠다는 비전을 선포했다.
 
윤 대표는 “지난 20년은 끊임없는 도전과 개척으로 국내 건기식 업계에 영향력을 확대해온 시간이었다”며 “앞으로 20년은 세계 시장에서 플레이한다는 마음가짐으로 부족했던 역량을 보완하고 미래 방향성에 대해 끊임없이 고민해 최고 성과를 이끌어 낼 것”이라고 밝혔다.
 
이를 위해 △R&D 역량 강화 △영업 경쟁력 확보 △ESG 경영을 중심으로 차별화된 ODM 서비스를 고객사에 제공하겠다는 계획이다.
 
콜마비앤에이치는 지난 2004년 한국콜마와 한국원자력연구원 합작으로 설립된 연구소1호 기업이다. 면역기능개선 건기식 헤모힘을 포함해 피로, 관절, 혈행개선 등 1천여 종의 건기식을 고객사 300여곳에 ODM 생산하고 있다.
 
지난해 11월에는 세종3공장을 준공하며 동종업계 최고 수준인 연간 7000억원의 생산능력을 갖추게 됐다. 세종3공장을 통해 국내는 물론 빠르게 확장하는 글로벌 건기식 수요에 적극 대응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콜마비앤에이치 관계자는 “지난 20년간 축적해온 생산·품질·연구개발 노하우를 바탕으로 글로벌 건기식 시장에서 존재감을 높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충청남도산림자원연구소 금강자연휴양림
한국콜마
현대백화점
신한은행
우리금융1
대한통운
우리금융2
우리카드
LG에너지솔루션
미래에셋
신한금융지주
하나금융그룹
농협생명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