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팔도, 베트남 제2공장 완공…"라면에 음료까지 생산"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아령 기자
2024-04-16 10:04:35

엄격한 국내 생산품질 기준 적용

라면 연간 1억개, 음료 1억5000만개 생산 가능

"수출 교두보로 삼을 것"

베트남 남부 떠이닌성 인근에 위치한 팔도 제2공장 사진팔도
베트남 남부 떠이닌성 인근에 위치한 팔도 제2공장 [사진=팔도]

[이코노믹데일리] 종합식품기업 팔도가 베트남 제2공장을 완공했다. 라면뿐 아니라 음료 생산이 가능해져 현지 사업 포트폴리오를 대폭 강화할 계획이다.
 
16일 팔도에 따르면 제2공장은 베트남 남부 떠이닌성 인근에 위치했다. 3만3920㎡(약 1만 평) 대지에 연면적 1만2506㎡(약 3783평) 규모다.
 
앞서 준공한 제1공장은 베트남 동북부 푸토성에 위치하고 있으며, 총 3개의 라면 생산라인을 갖췄다. 팔도는 제2공장 완공으로 베트남 남북으로 이어지는 생산벨트를 구축했다.
 
제1·2공장 모두 판매 경쟁력 확보를 위해 엄격한 국내 생산품질 기준을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이를 통해 내수용과 동일한 품질의 제품 생산이 가능하다.
 
공장 완공과 함께 생산량도 확대된다. 조리면, 즉석면 등 라면 제품은 연간 1억개, 음료는 1억 5000만개 생산할 수 있다. 오는 2025년 예정된 라면 생산라인 증설이 완료되면 라면 생산량은 연간 4억개 이상으로 늘어난다. 기존 제1공장 생산량을 합할 경우 베트남 현지에서만 연간 7억 개의 라면 생산이 가능해진다.
 
현지법인 중심의 수출도 활발해질 전망이다. 팔도는 현재 베트남 현지 생산 제품을 품질 기준이 까다로운 미국, 일본, 대만, 호주, 말레이시아 등 총 10개국에 수출 중이다.
 
팔도 관계자는 “국내 수준의 생산품질을 갖춘 베트남 제2공장은 팔도의 세계 시장 공략을 위한 교두보로서 중요한 역할을 수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신한은행
KB금융그룹
KB국민은행
신한금융
롯데케미칼
종근당
우리은행
SK하이닉스
e편한세상
KB증권
한국유나이티드
종근당
신한금융지주
우리은행
NH투자증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