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할랄 시장 공략 팔도…'비락식혜' 인도네시아 수출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아령 기자
2024-02-06 09:56:17

비락식혜 등 음료 5종 할랄 인증 획득

팔도 비락식혜 제품 사진hy
팔도 비락식혜 제품 [사진=hy]

[이코노믹데일리] 종합식품기업 팔도가 인도네시아에 ‘비락식혜’를 수출하며 할랄 시장 공략을 본격화 한다.
 
6일 업계에 따르면 팔도는 지난해 인도네시아 할랄청(BPJPH)으로부터 비락식혜를 포함한 자사 음료 5종에 대해 ‘할랄(halal)’ 인증을 획득했다.
 
할랄은 무슬림이 먹거나 사용할 수 있는 것으로 이슬람 율법에 따라 생산, 가공된 제품에만 인증을 부여한다.
 
인도네시아 수출 품목은 ‘밥알없는 비락식혜(175mL)’와 ‘비락식혜(238mL)’다. 수출용 디자인을 적용해 현지화했다.
 
비락식혜는 팔도가 지난 1993년 출시한 전통 음료 브랜드다. 국내산 엿기름과 멥쌀을 주원료로 11시간에 이르는 제조 공정을 통해 식혜를 간편히 즐길 수 있게 했다.
 
비락식혜 2종은 인도네시아 중대형 마트와 기업형 슈퍼마켓에 우선 입점된다. 팔도는 수출 안정화 이후 판매 채널을 확장할 계획이다.
 
할랄 인증 품목도 확대한다. 기존 수출 전용 제품과 일부 면 브랜드에 대한 할랄 인증을 추가로 획득하고 시장공략을 본격화 할 계획이다.
 
권성준 팔도 해외마케팅팀장은 “브랜드 정체성을 지키면서도 철저한 글로벌 현지화 전략을 통해 잠재력 높은 할랄 시장을 개척해 나가겠다”며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통해 우리 전통 음료 식혜의 세계화와 우수성을 널리 알리겠다”고 말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KB증권
DB손해보험
KB국민은행
한국유나이티드
신한금융
NH투자증
우리은행
KB금융그룹
LX
하나금융그룹
신한은행
신한금융지주
종근당
롯데캐슬
e편한세상
한화
SK하이닉스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