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LG CNS, 기업 맞춤형 생성형 AI 플랫폼 고도화...생성형 AI 도입 고민 해결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선재관
2024-04-16 08:13:37
LG CNS 기업용 생성형 AI 플랫폼 DAP 젠AI 플랫폼 전면 고도화
사진LG CNS
LG CNS, 기업용 생성형 AI 플랫폼 'DAP 젠AI 플랫폼' 전면 고도화 [사진=LG CNS]

[이코노믹데일리] DX 전문기업 LG CNS는 기업 고객의 생성형 AI 서비스 도입 고민을 해결하는 'DAP GenAI 플랫폼'을 대폭 강화해 공개했다고 16일 밝혔다.

지난 10월 출시한 언어 생성형 AI 솔루션 'GenAI Text'에 'Knowledge Lake', 'GenAI Image', 'GenAI Talk' 등 3개 솔루션을 추가하며 전면 고도화한 'DAP GenAI 플랫폼'은 기업 고객이 필요한 생성형 AI 서비스를 언제든 손쉽게 만들어 적용하고 체계적으로 운영·관리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LG CNS는 지난해 20여개의 생성형 AI 레퍼런스 등을 통해 확보한 기술적 자산을 'DAP GenAI 플랫폼'에 담아 완성도를 극대화했다. 기업 고객은 자체 서버, 클라우드 등 보유 중인 인프라에 'DAP GenAI 플랫폼'을 설치해 비즈니스에 필요한 생성형 AI 서비스를 만들고 활용할 수 있다.

'Knowledge Lake'는 기업 내 문서 지식화 및 검색 플랫폼으로 기업 내 다양한 문서를 지식화하며 필요한 지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찾고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업무 관련 수십만 페이지의 문서를 직접 확인할 필요 없이 질문을 입력하면 생성형 AI가 지식화된 내부 문서를 분석해 답변을 제공한다.

워드, 파워포인트, 엑셀, 한글 문서, PDF 등 대부분의 기업이 업무에 사용하는 문서 형태를 모두 지식화할 수 있다. 또한 문서 내 표, 이미지 등 대부분의 생성형 AI가 잘 읽지 못하는 내용도 온전히 인식할 수 있도록 고도화해 더욱 정교한 답변을 제공한다.

'GenAI Image'는 이미지 생성 및 초거대 비전 모델 제작 플랫폼으로 기업 고객이 광고/마케팅, 제품 디자인 등 이미지를 손쉽게 생성할 수 있도록 한다. 'GenAI Image'는 텍스트, 이미지 등 다양한 유형의 데이터를 이해하고 처리하는 멀티모달 기술이 기반이다.

'GenAI Image'가 제공하는 LVMOps를 활용하면 기업 고객이 필요로 하는 정교한 이미지를 생성할 수 있는 초거대 비전 모델도 제작할 수 있다. 고객이 보유하고 있는 이미지 자산을 스테빌리티 AI의 이미지 생성형 AI인 스테이블 디퓨전(Stable Diffusion) 등 모델에 학습시키는 방식이다.

'GenAI Talk' 솔루션은 대화형 챗봇 개발 플랫폼으로 기업 고객은 생성형 AI를 기반으로 대화형 챗봇을 만들 수 있다. LG CNS는 기존 AI 챗봇 개발 솔루션인 'DAP Talk'에 생성형 AI 기술을 접목해 고도화했다.

시나리오 기준으로 답변하는 챗봇에 생성형 AI를 접목해 답변을 생성하도록 함으로써 고객의 요청사항이 모호하거나 대화의 주제가 변경되더라도 실제 사람처럼 자연스러운 대화가 가능하다. 기업 고객은 텍스트, 음성, 그리고 이 두 가지를 결합한 챗봇 서비스를 만들어 전화 상담, 홈페이지, 애플리케이션, SNS 등 모든 고객 접점 채널에서 활용할 수 있다.

LG CNS는 'DAP GenAI 플랫폼'을 출시를 통해 기업 고객들이 LXM 시대에 필요한 모든 것을 제공한다. LXM은 언어, 비전, 멀티모달 등 모든 것을 아우르는 Large X Model의 약자로, 생성형 AI의 핵심 기술이다. LG CNS는 'DAP GenAI 플랫폼'을 통해 기업 고객들이 LXM 기술을 활용한 다양한 서비스를 손쉽게 개발하고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LG CNS 장민용 상무는 "생성형 AI를 도입하려는 기업 고객은 성능, 비용, 속도, 신뢰 등 4가지 요소를 반드시 고려해야 한다"며 "DAP 젠AI 플랫폼은 기업 고객의 생성형 AI 도입을 위한 이들 요소를 모두 충족하는 최고의 선택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LG CNS는 'DAP GenAI 플랫폼'을 지속적으로 강화하고 새로운 기능을 추가할 계획이다. 또한, 해외 시장 진출에도 적극적으로 나서 글로벌 시장에서도 경쟁력을 확보할 예정이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