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특징주] 엔비디아 훈풍…SK하이닉스 2거래일 연속 52주 신고가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광미 기자
2024-02-23 10:48:56

전날 한미반도체 6.70%, 삼성전자 0.14% ↑

미국 반도체 기업 엔비디아가 21일현지시각 지난해 4분기 실적을 발표하면서 국내·외 증시가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미국 반도체 기업 엔비디아가 21일(현지시각) 지난해 4분기 실적을 발표하면서 국내·외 증시가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코노믹데일리] 엔비디아의 어닝 서프라이즈 후 국내 증시에서 반도체·IT 주 상승세가 지속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23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전날 코스피는 0.41% 상승한 2664.27로 나타났다. 미국 엔비디아가 작년 4분기 실적을 발표한 후 시간외거래에서 10% 가량 상승했고 반도체 종목 지수도 크게 올랐다.

엔비디아 여파로 일본 증시 닛케이225 평균주가(닛케이지수)가 전날 대비 2.19% 상승한 3만9098로 장을 마감했다. 이는 '거품 경제' 시기였던 1989년 역대 최고치를 경신했다.

뉴욕 증시에서도 열풍은 이어졌는데 22일(현지시각) 다우존스30평균지수가 1.18% 상승해 최초로 3만9000을 기록했다. 엔비디아는 같은 날 16.40% 오른 785.38 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엔비디아 실적 호조로 반도체 업체들에 대한 관심도 이어졌다. 슈퍼 마이크로 컴퓨터는 전날 대비 32.97% 올랐고 반도체 업체인 AMD도 10.79% 상승했다.

엔비디아 열풍으로 미국·일본 증시가 최고치를 연달아 보이면서 국내 증시도 파급 효과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전날 코스피 시장에서 한미반도체는 6.70%, SK하이닉스는 5.03%, 삼성전자는 0.14% 올랐다.

SK하이닉스는 현재 오전 9시 22분 기준 전 거래일 대비 5.43% 오른 16만5000원에 거래되고 있고, 개장 직후 16만6900원까지 올라 2거래일 연속 52주 신고가를 기록했다.

김석환 미래에셋증권 연구원은 "국내 반도체에 대한 기회가 더 열려 있다고 볼 수 있다"며 "작년과 달리 반도체 업종에 대한 개인 순매수 유입이 중요한 포인트가 될 것"이라고 조언했다.

한편 21일(현지시각) 미국 반도체 기업 엔비디아는 지난해 4분기(10~12월) 실적 발표했다. 작년 4분기 매출은 221억(29조5035억원)이며 주당 순이익은 5.15 달러(6875원)이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하나금융그룹
kb금융그룹
신한은행
미래에셋
KB증권
부영그룹
신한라이프
미래에셋자산운용
KB희망부자
KB희망부자
주안파크자이
우리은행
신한금융
하나증권
스마일게이트
국민은행
KB희망부자
한화손해보험
보령
넷마블
대원제약
DB
신한금융지주
메리츠증권
kb_지점안내
경남은행
여신금융협회
KB금융그룹
한화손해보험
하이닉스
NH투자증권
기업은행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