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믹 데일리

패밀리 사이트
아주경제
아주로앤피
아주일보
회원서비스
로그인
회원가입
지면보기
반도건설, 전현장 '안전보건경영방침 선포식'
기사 읽기 도구
공유하기
기사 프린트
글씨 크게
글씨 작게
건설

반도건설, 전현장 '안전보건경영방침 선포식'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권석림 기자
2023-01-19 10:58:24

 2023년도 전 현장 안전보건경영방침 및 목표 선포식 [사진=반도건설]

[이코노믹데일리] 반도건설은 올해도 중대재해 ‘ZERO(제로)’ 달성을 위해 ‘전현장 안전보건경영방침 선포식’을 진행했다고 19일 밝혔다.

반도건설은 지난해 안전보건공단으로부터 안전보건경영시스템(KOSHA-MS) 인증을 취득했다. 

반도건설은 지난 17일, 전국 25개 현장에서 동시에 ‘2023년 안전보건경영방침 및 목표 선포식’을 개최하고 전사적인 안전보건문화 정착을 통해 재해없는 현장 만들기에 나섰다.

이날 행사는 반도건설 김용철 사장, 이정렬 시공부문 대표를 포함한 본사 임원 및 전국 25개 현장 임직원들이 참여해 각 현장별로 동시에 진행됐다. 현장 노사 합동 점검 및 현장 근로자를 위한 안전보건행사를 함께 진행했다.

안전보건경영방침 및 목표 선포식에서 반도건설은 안전보건 리더십 향상 및 선진 안전 문화 구축을 위한 안전보건경영방침으로 ‘소통을 통해 모두가 참여하는 안전보건문화 정착’을 선포했다.

안전보건경영방침 목표로는 △전년도 대비 재해율 50% 이상 감축 △스마트 안전기술 적용 및 모니터링 시스템 고도화를 통한 중대재해 ZERO(제로) △안전보건 리더십 프로그램 개발 및 구축 △안전보건체계 구축 외부평가 평균 Level IV(80점) 이상 상향 평준화와 협력업체 안전보건역량 교육 지원을 통한 산업재해예방활동 점수 100점 달성 등을 수립해 전 현장 임직원 및 협력사에 전달했다.

특히 선포식에 이어 컵어묵, 미니붕어빵 등을 제공하는 푸드트럭과 커피, 도너츠가 들어있는 기프트박스를 제공해 현장 근로자들을 응원하고 사기를 진작시키기 위한 안전보건행사도 진행했다.

김용철 반도건설 대표는 "현장에서의 안전은 기본이자 최우선시 돼야 할 가치"라며 "현장에서 일하는 모두가 하나 돼야만 지킬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처벌을 피하기 위한 안전보건정책이 아니라 반도건설 임직원 및 협력사 근로자 모두의 안녕과 행복을 위한 안전보건문화가 정착돼야 한다"고 덧붙였다.

반도건설은 △전사 임직원 대상 안전시스템 교육 △본사·현장 안전운영 프로세스 구축 △대표이사 주관 안전 관리 실태 점검 및 교육 강화 △협력사와 상생을 통한 사전 안전 관리 시스템 공유 △회사 자체 안전보건활동 우수사례 발표회 개최 등 안전보건을 위한 노력을 지속해 왔다.

그 결과 2019년부터 5년 연속 중대재해 사망발생건수 0건을 기록 중이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