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바이오파마, mRNA 신약개발사 '비피진' 설립

이상훈 기자입력 2022-02-08 10:42:29
올해 mRNA 기반 삼중음성유방암 치료제 임상1상 승인 목표 "우수한 생산 능력에 자회사 기술 더해 중장기 성장 동력 마련할 것"

[사진=비피진]

 보령바이오파마는 mRNA 기반 기술 확보와 파이프라인 확대를 위해 투자 관계사인 포바이오코리아의 연구 부문을 인수, 비피진(BPgene)을 설립했다고 8일 밝혔다.
 
생물학적 소재 개발기업인 포바이오코리아는 지난 2014년부터 독자적인 mRNA 기술을 이용한 신약을 개발해 왔으며, 보령바이오파마는 R&D 역량 확보를 위해 2017년 포바이오코리아에 투자해 mRNA의약품 기반 기술 도입을 추진해 왔다.
 
비피진은 기존에 알려진 치료제보다 약 900배 이상의 높은 정확도로 암세포를 정확하게 표적하는 기술특허(SV4)와 약물을 암세포에 효과적으로 전달하는 기술을 바탕으로 mRNA 특허물질(T001)을 활용한 다양한 대사항암제를 개발하고 있다.
 
기존의 대사항암제는 암세포에 공급되는 영양분을 차단해 암세포 증식을 억제하는 구조로, 암세포가 다른 방식으로 대사를 전개하며 전이하면 약효를 발휘하기 어려운 단점이 있다.
 
이에 반해, 비피진은 암세포 내부의 대사를 전반적으로 조절해 암세포의 증식을 원천적으로 억제하는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연내 ‘mRNA 기반 삼중음성유방암 치료제’ 임상1상 승인을 목표로 지난 2020년부터 중소기업 기술혁신개발사업인 ‘삼중음성유방암(TNBC) 타겟형 대사항암제 개발’ 과제를 수행하고 있다.
 
또 보령바이오파마와 공동으로 기존의 백신 개발 방식을 대체하는 mRNA백신 플랫폼 개발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비피진은 앞으로 mRNA신약 개발을 위해 보령바이오파마 이외에도 국내외 협력을 강화함으로써 기존의 대사항암제 개발을 가속화하고 차세대 mRNA백신 개발을 선도해 나갈 방침이다.
 
보령바이오파마는 올해 12월 기업공개(IPO)를 앞두고 기존 국가필수백신(NIP) 사업 기반에 더해 차세대 치료제 개발 분야의 기술력을 가진 루카스바이오(세포치료제), 비피진(mRNA 대사항암제 및 백신) 등 자회사들을 통해 연구개발을 강화함으로써 중장기 성장동력을 만들어 간다는 계획이다
 
보령바이오파마 이영 경영본부장은 “비피진 설립으로 코로나19 이후 부상하고 있는 mRNA 백신 분야 연구 역량을 확보했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며 “보령바이오파마가 가진 개발·제조 분야의 풍부한 경험과의 시너지로 백신 명가로서 경쟁력을 더욱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 충청남도산림자원연구소 금강자연휴양림
  • 신한은행
  • SK하이닉스
  • 하나금융투자
  • 신한금융지주_1
  • 신한금융지주_2
  • 스마일게이트
  • kb국민은행
  • CJ네트웍스
  • 의정부시청
  • e편한세상 항동마리나
  • LH
  • 한화
  • 우리은행_청년주택청약
  • 우리은행_청년전세자금
  • 롯데건설
  • KB국민은행
  • KB금융지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