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밀리 사이트
아주경제
아주로앤피
아주일보
회원서비스
로그인
회원가입
지면보기
업스테이지, 메가존클라우드와 손잡고 금융·공공 LLM 시장 공략…시너지 기대
기사 읽기 도구
공유하기
기사 프린트
글씨 크게
글씨 작게
IT

업스테이지, 메가존클라우드와 손잡고 금융·공공 LLM 시장 공략…시너지 기대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선재관
2024-06-11 09:39:51

AI 기술 기업 업스테이지, 클라우드 선도 기업 메가존클라우드와 업무협약 체결

6월 10일 서울 강남구 메가존클라우드 사옥에서 진행된 ‘금융·공공시장 생성형 AI 사업 공동 협력을 위한 업무 협약식’에서 업스테이지 김성훈 대표오른쪽와 메가존클라우드 이주완 대표왼쪽가 참석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6월 10일 서울 강남구 메가존클라우드 사옥에서 진행된 ‘금융·공공시장 생성형 AI 사업 공동 협력을 위한 업무 협약식’에서 업스테이지 김성훈 대표(오른쪽)와 메가존클라우드 이주완 대표(왼쪽)가 참석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이코노믹데일리] 인공지능(AI) 기술 기업 업스테이지(대표 김성훈)는 클라우드 선도 기업 메가존클라우드(대표 이주완)와 금융 및 공공 부문 생성형 AI(AI 기반 텍스트/코드 생성·번역·요약 등)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최근 금융, 의료, 공공기관 등 다양한 산업에서 생성형 AI 도입이 본격화되면서 시장 규모가 급성장하고 있다. 시장조사업체 IDC에 따르면 2024년 글로벌 AI 시장 규모는 5543억 달러(약 700조 원)에 달하며, 국내 AI 시장도 연평균 14.9% 성장을 기록해 2027년에는 4조 원을 돌파할 것으로 전망된다.

양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금융 및 공공 부문 생성형 AI 사업 수주를 위해 힘을 합치기로 했다. 구체적으로는 업스테이지의 자체 거대언어모델(LLM) '솔라'와 메가존클라우드 LLM Ops 솔루션 '마틸다(Matilda)'를 통해 고객 환경에 맞는 다양한 LLM 모델을 구축할 계획이다. 또한, 공동 영업과 필요 기술 공유 등 상호 간 협력을 통해 영업 기반을 확대한다.

업스테이지는 솔라를 앞세워 다양한 산업별 특화 모델을 구축하고 있으며, 인텔 코어 Ultra 프로세서에 솔라를 최적화하는 등 유수 글로벌 기업들과 협력 사례를 구체화하고 있다. 향후 한국어, 영어 및 일본어 등 다국어 지원하는 솔라를 기반으로 국내외 영업 기반을 더욱 확대한다는 전략이다.

메가존클라우드는 하이브리드·멀티 클라우드 환경에서 서비스 구축 및 운영 경험이 풍부한 아시아 최대 MSP 사업자로서, 금융·공공 분야 고객들의 클라우드 기반 AI 도입을 지원하는데 강점을 갖추고 있다. 마틸다는 클라우드 기반 LLM 모델의 학습, 배포, 운영 관리를 자동화하는 솔루션으로, 업스테이지의 솔라 모델과 결합하여 고객 맞춤형 LLM 서비스 제공을 가능하게 한다.

이주완 메가존클라우드 대표는 "하이브리드·멀티 클라우드 환경에서 서비스 구축 및 운영 경험이 풍부한 아시아 최대 MSP 사업자 메가존클라우드와 세계 최고 수준의 언어모델 솔라를 보유하고 있는 업스테이지의 협업으로 금융·공공부문의 생성형 AI 도입 사업에 높은 시너지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김성훈 업스테이지 대표는 “메가존클라우드와 파트너십을 통해 금융 및 공공기관에 최적화된 생성형 AI 솔루션 공급을 확대하게 되어 기쁘다”라며 “앞으로 업스테이지는 세계 최고 수준의 자체 언어모델 솔라를 기반으로 다양한 산업 및 기업 맞춤형 생성형 AI 혁신을 이끌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한국조선해양
신한은행
우리은행
SK하이닉스
KB국민은행
수협
KT
KB금융그룹3
하나금융그룹
종근당
KB금융그룹1
롯데케미칼
삼성전자 뉴스룸
신한금융그룹
포스코
신한카드
DB그룹
KB증권
KB금융그룹2
교보증권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