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화통신

[경제동향] 中 철강업계, 에너지 절약∙탄소 감축에 '팔 걷어'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陈炜伟,杨磊
2024-06-10 19:14:28
지난 3일 장쑤(江蘇)성 우시(無錫)시에 위치한 싱청(興澄)특수강회사의 특수후판 분공장. (사진/신화통신)

(베이징=신화통신) 중국이 철강 산업의 에너지 절약∙탄소 배출 저감 개조 및 에너지 소모 장비 업그레이드에 박차를 가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중국 국가발전개혁위원회, 공업정보화부, 생태환경부, 시장감독관리총국, 국가에너지국 등 부처는 최근 '철강업 에너지 절약∙탄소 배출 저감 특별 행동 계획'(이하 행동 계획)을 발표했다.

철강업은 중국 국민 경제의 중요한 기초 산업이자 에너지 소모와 이산화탄소 배출이 큰 산업이다. 해당 행동 계획에 따르면 중국은 오는 2025년까지 철강업의 에너지 절약∙탄소 배출 저감 개조 및 에너지 소모 장비 업그레이드를 통해 약 2천만t(톤)의 표준석탄에 해당하는 에너지 사용을 줄이고 약 5천300만t의 이산화탄소 배출을 감축할 계획이다.

이어 2030년 말까지 철강업 주요 공정의 에너지 효율을 한층 더 끌어올리기로 했다. 주요 에너지 소모 장비의 에너지 효율을 기본적으로 선진 수준으로 향상시켜 철강 1t 생산당 소모되는 에너지의 종합소모량과 탄소 배출을 현저히 낮춘다는 방침이다. 

또 에너지 소모 장비 구조를 계속해서 최적화하고 고로의 산소 부화 기술, 수소 야금 기술 등 에너지 절약∙탄소 배출 저감을 위한 선진 기술을 개발해 철강업의 녹색∙저탄소 고품질 발전을 뒷받침하기로 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수협
KB금융그룹2
KB국민은행
KB금융그룹3
DB그룹
삼성전자 뉴스룸
신한은행
우리은행
SK하이닉스
신한금융그룹
포스코
한국조선해양
신한카드
교보증권
KT
종근당
하나금융그룹
KB증권
롯데케미칼
KB금융그룹1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