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한종희 삼성전자 부회장 "'비스포크 AI 시대' 열 것"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고은서 기자
2024-04-01 15:29:44

뉴스룸 기고문 통해 '비스포크 AI 시대' 선언

최첨단 AI와 스마트싱스 기반 기술로 '무장'

한종희 삼성전자 DX 부문장 겸 부회장사진삼성전자
한종희 삼성전자 디바이스경험(DX) 부문장 겸 대표이사 부회장[사진=삼성전자]
[이코노믹데일리] 한종희 삼성전자 디바이스경험(DX)부문장 겸 대표이사 부회장은 1일 "삼성전자가 선보이는 2024년 제품은 인공지능(AI)기술의 집약체"라며 "최첨단 인공지능과 스마트싱스 기반의 연결 기술로 무장한 '비스포크 AI'의 시대를 열겠다"고 밝혔다.

한 부회장은 오는 3일 열리는 비스포크 AI 제품 글로벌 출시 행사를 앞두고 이날 배표한 삼성전자 뉴스룸 기고문을 통해 "올해 비스포크 AI 제품에 생성형 AI를 적용해 가족들과 이야기하듯 제품을 자연스러운 대화로 실행시킬 수 있는 기능도 구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 부회장은 "2024년 제품은 각종 센서와 인식 기술, 빅데이터 분석 기술, 그리고 고성능 AI 칩과 타이젠 운영체제(OS)까지 집대성해 집안일의 부담을 크게 덜어줄 수 있도록 설계했다"며 "패밀리허브 냉장고의 대화면이나 비스포크 AI 콤보의 7형 터치스크린으로 집안 곳곳의 제품을 한눈에 보고 간편하게 조작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삼성 기기의 강점인 스마트싱스를 기반으로 우리 삶을 완전히 바꿔줄 제품 간 연동 기능을 100가지 이상 다채롭게 선보일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종희 부회장은 비스포크 AI의 핵심은 '보안'이라고 강조했다. 한 부회장은 "삼성전자의 AI 제품은 사용자가 안전하게 쓸 수 있도록 '삼성 녹스(Knox)'가 보호를 하고 있고 상호 연결된 삼성 기기는 블록체인 기반의 '녹스 매트릭스(Knox Matrix)'가 서로의 보안 상태를 모니터링해 제품 간 보안을 강화한다"고 강조했다.

최신 AI 제품인 비스포크 냉장고 패밀리허브 플러스와 비스포크 제트봇 콤보 AI는 글로벌 인증기업 UL솔루션즈의 사물인터넷(IoT) 보안평가 최고인 '다이아몬드' 등급을 획득했다.

한 부회장은 "글로벌 가전업계에서 UL솔루션즈의 '다이아몬드' 등급을 얻은 다른 제품은 없다"며 "삼성전자는 여기서 그치지 않고 비스포크 AI 제품과 스마트홈의 보안을 더욱 고도화할 수 있는 기술들을 끊임없이 연구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단순히 편리한 제품을 넘어 누구나 쉽게 쓸 수 있는 기기, 환경에 대한 영향을 줄여나가 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제품을 개발하고 있다"며 일체형 세탁건조기 비스포크 AI 콤보의 7형 LCD 스크린, 오토 오픈 도어 기술 등을 예로 들었다.

한 부회장은 "차세대 기술을 활용해 제품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줄이기 위해 힘쓰고 있다"며 "AI 기술을 적용해 제품의 에너지를 절감할 뿐만 아니라, 반도체 소자를 활용해 냉장고의 소비전력과 탄소 배출을 줄일 수 있는 기술, 공기청정기의 필터를 주기적으로 교체하지 않고 지속적으로 쓸 수 있는 기술 등 혁신에 매진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