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크래프톤, 역대 최대 매출 1조9106억원 달성...전년比 2.2%↑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선재관
2024-02-08 16:52:01

영업이익 7680억원과 당기순이익 5941억원 기록

PC•콘솔과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인도의 흥행이 매출 상승 요인

다크앤다커 모바일과 인조이 등 주요 신작을 매년 선보이며, 계단식 성장을 도모할 방침

크래프톤 타워
크래프톤 타워

[이코노믹데일리] 크래프톤은 2023년 연간 매출 1조 9천106억원, 영업이익 7천680억원, 당기순이익 5천941억원을 기록했다고 8일 밝혔다. 매출과 영업이익은 전년 대비 각각 3.1%, 2.2% 증가했고, 당기순이익은 18.8% 상승했다.

이번 연간 매출은 역대 최대 실적이다. 2023년 4분기 매출은 5346억 원, 영업이익 1643억 원을 기록했으며, 이는 각각 전년동기대비 12.8%, 30.3% 늘어난 수치다.

지난해 PUBG: 배틀그라운드(이하 배틀그라운드) PC•콘솔 부문은 매출이 전년 대비 37% 증가했으며, 12월 최대 동시접속자 수 또한 연중 저점 대비 70% 상승했다.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인도는 지난해 서비스를 재개한 이후 트래픽과 매출 모두 빠르게 회복하며, 12월에는 역대 최대 월매출을 기록했다. 크래프톤은 이러한 성과가 배틀그라운드 IP의 견고한 성장성을 입증하는 한편, 인도 시장에서의 사업 및 게임 포트폴리오 등의 확장가능성을 시사한다고 분석했다.

이날 컨퍼런스 콜에서는 주요 신작과 중장기 방향성도 함께 공개됐다. 우선, 크래프톤은 2024년부터 ‘스케일업 더 크리에이티브(Scale-up the Creative)’ 전략에 맞춰 매년 신작들을 출시할 방침이다. 

 
크래프톤의 2024년 이후 신작 라인업
크래프톤의 2024년 이후 신작 라인업

주요 라인업으로 △다크앤다커 모바일(Dark and Darker Mobile) △인조이(inZOI) △딩컴 모바일(Dinkum Mobile) △프로젝트 블랙버짓(Project Black Budget) △서브노티카 2(Subnautica 2) 등이 소개됐다.

크래프톤은 이외에도 소수 지분 투자와 퍼블리싱을 결합한 세컨드파티 퍼블리싱을 통해 10여 개 이상의 투자가 진행되었다고 밝혔다. 아울러 중장기 방향성으로는 △ 배틀그라운드 IP의 프랜차이즈화 △ 인도 시장에서의 성장 및 독립적인 퍼블리싱 확대 △ AI(딥러닝) 분야의 R&D 투자 증대를 발표했다.

김창한 크래프톤 대표는 실적발표 콘퍼런스콜에서 "크래프톤 내부적으로는 제작 및 일반 업무에서도 적극적으로 딥러닝 기술을 활용해 업무를 진행하도록 장려하고 있다"며 "게임에는 작년 지스타에서 선보인 인조이(inZOI)에도 적극 적용하는 중"이라고 말했다.

이어 "텍스트를 입력해 텍스쳐를 만드는 기능이나, 이미지로 3D 모형을 만드는 기술, TTS(Text To Speech·음성합성)로 하는 대화, 딥러닝을 통해 NPC와 자연스러운 소통 등많은 기술들을 적용하려고 한다"며 "작년에 론칭한 디펜스 더비나 여타 게임에서 RL(Reinforce Learning·강화학습)을 활용하는 봇을 만들고 있다"고 말했다.

더불어 크래프톤은 AI 도입 가속화를 위해 전담 조직을 구성했다고 설명하기도 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충청남도산림자원연구소 금강자연휴양림
미래에셋
우리금융1
하나금융그룹
현대백화점
우리금융2
신한은행
한국콜마
농협생명
대한통운
우리카드
LG에너지솔루션
신한금융지주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