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특징주] 태영건설, 체불 임금 지급 결정…5.86% 상승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박이삭 기자
2024-01-29 18:13:35

이달 중 공사대금 330억원, 협력업체 지급

23일 서울 중랑구 태영건설의 청년주택 건설 현장 사진연합뉴스
23일 서울 중랑구 태영건설의 청년주택 건설 현장 [사진=연합뉴스]
[이코노믹데일리] 태영건설이 체불된 공사 현장 임금을 설날 연휴 전에 해결하겠다고 공표하자 29일 해당 주가가 크게 올랐다.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 태영건설은 전 거래일 대비 5.86% 상승한 2530원에 주식 거래를 끝냈다.

태영건설 우선주(태영건설우)는 전 거래일 대비 상한가(4640원)까지 치솟은 뒤 장을 마쳤다.

앞서 태영건설은 이달 안에 공사대금 330억원을 협력업체에 지급해 임금 체불 문제를 풀겠다고 밝혔다.

같은 날 코스피지수는 전장 대비 22.09포인트(0.89%) 오른 2500.65, 코스닥지수는 18.10포인트(2.16%) 하락한 819.14, 원·달러 환율은 0.6원 내린 1335.7원에 마감됐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e편한세상
미래에셋
KB증권
신한은행
우리은행
롯데캐슬
여신금융협회
NH투자증
KB금융그룹
종근당
KB국민은행
한국유나이티드
신한금융
DB손해보험
한화
하나금융그룹
대한통운
신한금융지주
LX
DB
SK하이닉스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