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

박현철 부회장 "미래 지속 성장 위한 내실 경영 실천"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한석진 기자
2024-01-02 16:22:33
박현철 롯데건설 대표이사 부회장사진롯데건설
박현철 롯데건설 대표이사 부회장.[사진=롯데건설]


박현철 롯데건설 대표이사 부회장이 2일 시무식에서 ‘미래 지속 성장을 위한 내실경영 실천’을 강조했다.

박 부회장은 이날 신년사를 통해 “올해는 경영 효율화를 바탕으로 한 내실경영과 함께 포트폴리오 구조 개선을 통한 새로운 미래사업을 육성해야 한다”며 미래성장동력 확보를 주문했다.

박 부회장은 “자율과 혁신을 바탕으로 한 창의적인 조직문화를 만들어 체질 개선에 나서야 한다”면서 “급변하는 대외여건과 시장환경에 대응하기 위해 리더 자신의 생각도 바뀔 수 있는 유연한 조직문화를 갖춰야 한다”고 했다.

이어 “새로운 미래사업 육성을 위해 미래사업준비팀을 신설했다”면서 “그룹과 연계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미래 우량자산 확보와 함께 건설업 AI 신기술 발굴 등 독보적인 경쟁력을 확보해 나가야 한다”고 했다.

박 부회장은 “불합리한 제도와 관행을 타파하고 청렴 문화 확산을 위해 노력해야 한다”면서 “임직원 모두가 컴플라이언스에는 타협이 없다는 자세를 갖춰 준법경영을 선도하고 고객과 파트너사에 신뢰받는 기업이 되도록 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그는 “생명존중 안전문화를 새롭게 정착시키고, 현장을 중심으로 체계적인 안전관리와 근로자 눈높이에 맞춘 안전교육을 진행해야 한다”면서 “안전에 대한 기준과 원칙 강화에 주력할 것”이라고 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충청남도산림자원연구소 금강자연휴양림
하나금융그룹
우리금융2
한국콜마
우리금융1
신한금융지주
우리카드
신한은행
미래에셋
농협생명
대한통운
현대백화점
LG에너지솔루션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