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KB손해보험, 구본욱 신임 대표이사 사장 취임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지다혜 기자
2024-01-02 14:54:29

"대한민국 손해보험의 새로운 기준 제시"

2일 서울 강남구 역삼동에 위치한 KB손해보험빌딩 KB아트홀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구본욱 KB손해보험 신임 사장이 취임사를 발표하고 있다 사진KB손보
2일 서울 강남구 역삼동에 위치한 KB손해보험빌딩 KB아트홀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구본욱 KB손해보험 신임 사장이 취임사를 발표하고 있다. [사진=KB손보]
[이코노믹데일리] KB손해보험은 구본욱(56) 사장이 KB손보의 새로운 대표이사로 취임했다고 밝혔다.

2일 KB손보에 따르면 구본욱 신임 사장은 서울 강남에 위치한 KB손해보험빌딩 KB아트홀에서 취임사를 발표하며 임직원들과 공식적인 인사를 하고 KB손보 신임 사장으로서의 힘찬 첫 발걸음을 내디뎠다.

이날 구 사장은 취임사에서 불확실성과 기회가 공존하는 시기에 위기를 기회 삼아 담대한 도전과 혁신을 계속해 나갈 것을 당부했다. '회사 가치 성장률 1위 도전'이라는 경영목표를 발표하고 이를 달성하기 위한 세 가지 경영전략 방향과 직원과의 세 가지 약속을 제시했다.

첫 번째 전략 방향은 '모든 의사결정의 최우선은 고객'이다. 구 사장은 "고객에게 필요한 가장 좋은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하고 고객 관점에서 업무 프로세스 및 시스템 재구축이 필요하다"며 "대한민국 손해보험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하고 KB손보의 생태계를 더 넓고 빠르게 확장해야 한다"고 말했다.

두 번째로 '본업 핵심 경쟁력 강화'를 제시했다. 그는 "세분화된 고객 니즈에 대응하기 위해서는 전 사업 영역별 선도적인 신상품 및 인수청약 시스템을 통한 전방위적 영업 지원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국내외 불확실성 대응과 신규 수익원 확보를 위해 전략적 자산 배분 및 리스크 관리 강화를 통한 수익 기반 견고화를 추진하겠다"고 다짐했다.

세 번째는 '디지털 퍼스트(Digital First)의 선구자'이다. 구 사장은 "고객의 모든 일상이 디지털화된 지금, 고객의 기대수준을 뛰어넘는 새로운 가치 제공이 필요하다"며 "단순한 기술·서비스 도입을 넘어 사업 모델과 프로세스 전반을 디지털화해 '디지털 퍼스트의 선구자'가 되자"고 당부했다.

아울러 직원과의 세 가지 약속으로 △울타리를 뛰어넘는 교감 및 소통 △직원이 행복한 회사 △평등한 기회 제공과 공정한 과정 관리를 언급했다. 구 사장은 "임직원과 격의 없이 소통하고 함께 호흡하며 발로 뛰는 리더가 되겠다"고 취임에 대한 소회를 밝혔다.

구 사장은 취임식 이후 서울 마포구에 위치한 지역단과 보상부를 방문해 직원들과 인사를 나누고 현장의 목소리를 듣는 것으로 올해 첫 공식 일정을 시작했다.

1967년생인 구 사장은 충남고와 연세대 경영학과를 졸업했다. 1994년 KB손보의 전신인 럭키화재에 입사한 뒤 경영전략본부장, 경영관리부문장(CFO), 리스크관리본부장(CRO) 등을 역임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