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밀리 사이트
아주경제
아주로앤피
아주일보
회원서비스
로그인
회원가입
지면보기
여행 특화 카드 '경쟁'…하나카드, 해외 체크카드 점유율 1위 '굳건'
기사 읽기 도구
공유하기
기사 프린트
글씨 크게
글씨 작게
금융

여행 특화 카드 '경쟁'…하나카드, 해외 체크카드 점유율 1위 '굳건'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지다혜 기자
2023-12-28 15:39:10

국내 거주자 카드 해외 사용 금액 3.1% 증가

그룹 내 트래블로그 서비스 라인업 구축

서울 중구 소재 하나금융그룹 본사 전경 사진하나금융
서울 중구 소재 하나금융그룹 본사 전경 [사진=하나금융]
[이코노믹데일리] 코로나19 엔데믹 전환으로 해외여행 수요가 늘면서 카드 해외 사용액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업계 간 여행 특화 카드 경쟁도 치열한 가운데 하나카드가 '트래블로그' 선전으로 해외 체크카드 점유율 1위 자리를 굳건히 지키고 있다.

28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올해 3분기(7~9월) 중 국내 거주자의 카드(신용·체크·직불) 해외 사용 금액은 47억9천만달러(약 6조1762억원)로 전 분기(46억5천만달러)보다 약 3.1% 증가했다. 카드 종류별로는 신용카드(36억6400만달러)와 체크카드(11억1800만달러) 사용액이 2분기보다 각각 2.6%, 5.2% 늘었지만, 직불카드(900만달러)는 29.9% 감소했다.

카드 해외 사용 금액이 늘어난 데는 코로나19가 끝나고 본격적으로 해외여행 수요가 늘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이에 맞춰 카드업계도 여행 특화 카드·서비스 개발 및 출시에 열을 올렸다. 하나카드의 '트래블로그 신용·체크카드', 우리카드 '트래블월렛 우리카드', NH농협 'zgm.휴가중카드'등이 대표적이다.

그중 하나카드의 '트래블로그 신용·체크카드'는 해외이용수수료 면제와 환율 우대 100% 혜택으로 인기를 끌었다. 지난해 7월 출시된 후 18개월 만에 환전액 1조원을 넘어섰고 가입자 수도 300만명을 돌파했다.

특히 하나카드는 올해 1월 해외 체크카드 점유율 1위에 오른 이후 11개월 연속 1위를 차지하고 있다. 지난해 6월에는 20%대였던 점유율이 올여름 30%, 지난 10월에는 38%를 기록했다. 이는 트래블로그 출시 전에 비해 17%포인트 이상 오른 수치로 이같은 결과는 트래블로그의 흥행이 주효했다는 평이다.

해외 체크카드의 지속적인 성장세는 하나카드의 분기 실적에도 영향을 미쳤다. 올 3분기 순이익은 548억원으로 전 분기 대비 5%, 전년 동기대비 17% 상승하면서 4분기 실적도 개선될 것이란 전망이다.

하나카드 관계자는 "트래블로그의 인기가 많아진 덕분에 해외 체크카드 점유율 30%를 돌파할 수 있었다"며 "트래블로그 관련 상품과 서비스 라인업을 다양하게 구성해 해외시장 점유율 확대는 물론 순익 개선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최근 하나은행의 '트래블로그 여행적금'과 하나손해보험의 '트래블로그 여행자보험'이 론칭되는 등 하나금융그룹 내 협업을 통한 트래블로그 서비스 라인업이 구축됐다. 트래블로그가 그룹 내 신성장 동력으로 자리매김하면서 MZ세대와의 접점도 확대하겠다는 방침이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충청남도산림자원연구소 금강자연휴양림
농협생명
현대백화점
우리금융2
한국콜마
하나금융그룹
우리카드
우리금융1
신한금융지주
미래에셋
대한통운
LG에너지솔루션
신한은행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