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설 연휴 귀경길 정체 '극심'…부산→서울 7시간 10분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주진 기자
2023-01-23 15:19:04

[사진=연합뉴스]


[이코노믹데일리]설 연휴 셋째 날인 23일 귀경길 정체가 본격화하면서 전국 주요 고속도로 곳곳이 꽉 막혔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 기준 경부고속도로 서울 방향은 달래내 부근∼반포 8㎞, 안성 분기점 부근 4㎞, 북천안 부근∼안성 10㎞, 목천 부근 3㎞, 청주 부근∼옥산 부근 9㎞ 등 총 53㎞ 구간이 정체됐다.

경부선 부산 방향은 한남∼양재 6㎞, 오산 부근∼남사 부근 6㎞, 천안 부근∼목천 부근 7㎞, 금호분기점∼도동분기점 12㎞ 등 31㎞ 구간에서 속도를 내지 못하고 있다.

서해안고속도로 서울 방향은 일직분기점∼금천 4㎞, 매송 휴게소 부근∼용담 터널 4㎞, 서평택 분기점 부근∼화성 휴게소 부근 9㎞ 등 64㎞ 구간에서 서행 중이다.

중부고속도로 하남 방향은 중부3터널 부근∼중부터널 부근 5㎞, 일죽∼모가 13㎞, 남이분기점∼서청주 부근 7㎞ 등 29㎞ 구간에서 거북이 운행을 하고 있다.

중부선 남이 방향도 호법 분기점∼모가 부근 2㎞ 구간에서 정체 중이다.

영동고속도로 인천 방향은 진부∼진부1터널 4㎞, 봉평터널 부근∼둔내터널 8㎞, 이천 부근∼호법분기점 8㎞ 등 48㎞ 구간에 차가 밀려 있다.

영동선 강릉 방향은 원주 분기점∼원주 부근 5㎞, 서용인 분기점∼양지터널 부근 8㎞, 서창분기점∼월곶분기점 부근 3㎞ 구간에서 서행 중이다.

이날 오후 1시에 승용차로 전국 주요 도시에서 서울 요금소까지 걸리는 시간은 부산 7시간 10분, 울산 6시간 50분, 대구 6시간 10분, 광주 6시간 10분, 강릉 4시간, 대전 3시간 10분이다.

반대로 서울 요금소에서 전국 주요 도시까지는 부산 5시간 20분, 울산 5시간, 대구 4시간 20분, 광주 3시간 20분, 강릉 3시간 30분, 대전 1시간 40분이다.

이날 전국 교통량 예상치는 약 513만대로 수도권에서 지방으로 38만대, 지방에서 수도권으로 51만대가 움직일 것으로 추산됐다.

귀성·귀경 양방향 모두 오후 4∼5시께 교통 혼잡이 정점에 이를 전망이다.

귀성 방향 정체는 오후 7시∼8시께, 귀경 방향은 다음날인 24일 0∼오전 1시께 풀릴 것으로 보인다.

도로공사는 "전날에 비해서는 낮은 수준이지만, 설 다음 날 아침부터 다음날 새벽까지 귀경 방향 혼잡이 극심할 것"이라고 예측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KB금융그룹1
KT
포스코
NH
우리은행
한국투자증권
DB그룹
KB증권
하나금융그룹
삼성전자 뉴스룸
KB금융그룹2
교보증권
농협
SK하이닉스
롯데케미칼
한국조선해양
KB국민은행
KB금융그룹3
수협
신한금융그룹
종근당
신한카드
신한은행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