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대한통운 건설부문, 고덕비즈밸리 내에서 잇따라 수주

권석림 기자입력 2021-12-02 10:14:51
서울 고덕비즈밸리 내 알서포트 신사옥 공사 수주 450억 규모, 23년 10월께 준공

서울 강동구 고덕비즈밸리 내에 착공 예정인 알서포트 조감도 [사진=CJ대한통운 건설부문]

CJ대한통운 건설부문(대표 강신호)은 서울 강동구 고덕비즈밸리 내에 건립될 예정인 원격솔루션 시장 점유율 아시아 1위의 국내 소프트웨어 개발사인 알서포트의 신사옥 공사를 수주했다고 2일 밝혔다. 

이로써 CJ대한통운 건설부문은 지난해 3월 참치 원양어업과 수산물 유통업 등을 하는 신라교역의 신사옥과 2020년 11월 국내 송출사업자 1위인 KMH의 신사옥 공사에 이어 고덕비즈밸리 내에서 3번째 수주를 하게 됐다.

2001년 설립한 알서포트는 창사 20년 만에 첫 사옥을 짓게 되었으며 약 23개월의 공사 기간을 거쳐 2023년 10월경 신사옥에 입주할 예정이다. 

지하 6층~지상 9층의 업무시설로 준공될 예정이며 공사 연면적은 1만9032㎡(5757평)으로 공사 금액은 약 450억원이다. 알서포트는 창사 20주년을 맞아 전 임직원을 대상으로 스톡옵션을 지급하기로 했다고 지난 달 밝히기도 했다.

알서포트 신사옥의 설계를 담당한 고우건축사무소측은 “창사 이래 첫 사옥이라는 상징적 의미와 구성원들이 가지는 자부심, 소프트웨어 개발회사가 가지는 일과 휴식의 균형도 담아내려고 했다”고 밝혔다.

고덕비즈밸리 내의 신라교역 신축 현장을 책임지고 있는 조성훈 CJ대한통운 건설부문은 “2020년 3월 고덕비즈밸리 내에서 최초로 사옥 현장을 개설, 8개월 뒤 2번째 현장을 개설했다”며 “각각의 현장이 발주처와의 신뢰 속에 2년째 차근차근 진행되는 과정을 많은 예비 발주처에서 관심을 가지고 봐 왔고, 인근에 있는 현장 간 시너지를 발휘하며 효율성을 높이고 있는 점을 높이 사서 연속 수주로 이어졌다”고 했다. 

CJ대한통운 건설부문은 대규모 산업단지 내에서의 업무 시설 연계 수주에 적극 나서는 한편 물류센터, 리모델링, R&D센터, 골프장 분야를 핵심사업으로 정하고 관련 수주에 주력할 계획이다.




  • 충청남도산림자원연구소 금강자연휴양림
  • 신한은행
  • SK하이닉스
  • 하나금융투자
  • 신한금융지주_1
  • 신한금융지주_2
  • 스마일게이트
  • kb국민은행
  • CJ네트웍스
  • 의정부시청
  • e편한세상 항동마리나
  • LH
  • 한화
  • 우리은행_청년주택청약
  • 우리은행_청년전세자금
  • 롯데건설
  • KB국민은행
  • KB금융지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