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밀리 사이트
아주경제
아주로앤피
아주일보
회원서비스
로그인
회원가입
지면보기
[경제동향] 中 단오절 연휴 국내 관광객 1억1천만 명...7조원 이상 관광수입 창출
기사 읽기 도구
공유하기
기사 프린트
글씨 크게
글씨 작게
신화통신

[경제동향] 中 단오절 연휴 국내 관광객 1억1천만 명...7조원 이상 관광수입 창출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姜江,徐壮,李志鹏
2024-06-11 17:41:24

(베이징=신화통신) 올해 단오절 연휴 기간 중국 각지가 관광객들로 들썩였다.

10일 중국 문화여유부에 따르면 전국 국내 관광객은 총 1억1천만 명(연인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6.3% 증가했다.

3일간의 연휴 동안 관광객은 총 403억5천만 위안(약 7조6천261억원)을 지출했다. 이는 전년 같은 기간보다 8.1% 늘어난 수치다.

지난 9일 네이멍구(內蒙古)자치구 후허하오터(呼和浩特)시의 한 초원에서 라이딩을 즐기고 있는 관광객. (사진/신화통신)

이번 연휴 기간 중 관광객들은 체험이나 충분한 휴식 등 유연하고 개인적인 여행 방식을 선호했다. 그중 윈난(雲南)∙칭하이(青海)∙간쑤(甘肅)∙네이멍구(內蒙古)∙구이저우(貴州) 등 지역이 젊은 층이 선호하는 여행지로 부상했다. 문화여유부는 이 지역이 특히 자동차 여행과 여름 휴양지로 인기가 높다고 전했다.

한편 단오절 대표 행사인 용선 축제가 중국 각지에서 펼쳐져 많은 관광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종근당
포스코
KT
SK하이닉스
교보증권
신한카드
농협
수협
KB금융그룹1
KB국민은행
롯데케미칼
KB금융그룹2
신한금융그룹
우리은행
하나금융그룹
한국투자증권
신한은행
한국조선해양
KB증권
DB그룹
KB금융그룹3
NH
삼성전자 뉴스룸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