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폭스바겐, 독일 볼프스부르크 공장서 골프 생산 50주년 기념식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성상영 기자
2024-06-11 11:03:53

1974년 1세대 출시 후 2000만대 누적 생산

토머스 셰퍼 폭스바겐 브랜드 최고경영자CEO·왼쪽가 지난 3일현지시간 독일 니더작센주 폭스바겐 볼프스부르크 공장에서 8세대 골프 생산라인을 배경으로 50주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폭스바겐코리아
토머스 셰퍼 폭스바겐 브랜드 최고경영자(CEO·왼쪽)가 지난 3일(현지시간) 독일 니더작센주 폭스바겐 볼프스부르크 공장에서 8세대 골프 생산라인을 배경으로 50주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폭스바겐코리아]
[이코노믹데일리] 폭스바겐이 베스트 셀링 카 '골프'의 생산 50주년을 기념해 3일(현지시간) 독일 볼프스부르크 공장에서 기념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토마스 셰퍼 폭스바겐 브랜드 최고경영자(CEO)를 비롯해 다니엘라 카발로 폭스바겐그룹 노사협의회 의장, 슈테판 바일 니더작센주 총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기념식에서는 폭스바겐 사내 밴드의 공연과 함께 볼프스부르크 공장에서 골프 역사와 함께한 직원들의 이야기를 공유했다. 폭스바겐은 또 볼프스부르크 공장 직원들의 콜라주 이미지를 적용한 50주년 기념 8세대 골프도 선보였다.

바일 총리는 "골프는 단순한 자동차를 넘어 하나의 문화이며 나를 비롯한 니더작센주의 많은 시민에게 고향의 자랑으로 사랑받고 있다"며 "골프는 1974년 탄생 이래로 니더작센주의 성장에 크게 기여했을 뿐 아니라 모빌리티와 자유의 상징이 됐다"고 말했다.
 
독일 니더작센주에 있는 폭스바겐 볼프스부르크 공장 전경 사진폭스바겐코리아
독일 니더작센주에 있는 폭스바겐 볼프스부르크 공장 전경 [사진=폭스바겐코리아]
셰퍼 CEO는 기념사에서 "독일인에게 가장 사랑받는 모델인 골프는 모든 세대에 걸쳐 자동차의 새로운 기준을 세웠고 글로벌 베스트셀러로 자리매김했다"면서 "전동화 시대에도 디자인, 혁신, 뛰어난 실용성, 품질과 같은 골프 고유의 가치들은 계승될 것"이라고 전했다.

소형 해치백인 골프는 1974년 1세대 모델이 출시된 이후 50년 동안 전 세계 70개국에서 팔리며 누적 판매량 3700만대를 기록했다. 이 가운데 2000만대 가량이 볼프스부르크 공장에서 생산됐다.

한국 시장에는 2005년 처음 소개돼 현재 8세대 모델이 판매 중이다. 지난 4월 수입 소형 해치백 최초로 누적 판매량 5만대를 돌파하며 인기 차량으로 자리를 잡았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포스코
종근당
한국조선해양
신한은행
신한금융그룹
교보증권
SK하이닉스
우리은행
KB증권
삼성전자 뉴스룸
신한카드
KB금융그룹1
하나금융그룹
수협
KB국민은행
롯데케미칼
KT
KB금융그룹3
KB금융그룹2
DB그룹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