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밀리 사이트
아주경제
아주로앤피
아주일보
회원서비스
로그인
회원가입
지면보기
LG유플러스, 우리은행과 MVNO 사업 협력 업무협약 체결…연내 서비스 오픈 목표
기사 읽기 도구
공유하기
기사 프린트
글씨 크게
글씨 작게
IT

LG유플러스, 우리은행과 MVNO 사업 협력 업무협약 체결…연내 서비스 오픈 목표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선재관
2024-06-11 09:18:55

고객 확보 및 차별화 서비스 개발

LG유플러스가 우리은행의 MVNO 시장 진출 파트너로 선정됐다 사진은 10일 서울 중구 우리은행 본점에서 열린 업무협약식에서 LG유플러스 황현식 대표와 우리은행 조병규 은행장이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는 모습 왼쪽부터 우리은행 옥일진 디지털전략그룹장 김범석 국내영업부문장 조병규 우리은행장 LG유플러스 황현식 사장 정수헌 Consumer부문장 이재원 MX디지털혁신그룹장
LG유플러스가 우리은행의 MVNO 시장 진출 파트너로 선정됐다. 사진은 10일 서울 중구 우리은행 본점에서 열린 업무협약식에서 LG유플러스 황현식 대표와 우리은행 조병규 은행장이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는 모습. 왼쪽부터 우리은행 옥일진 디지털전략그룹장, 김범석 국내영업부문장, 조병규 우리은행장, LG유플러스 황현식 사장, 정수헌 Consumer부문장, 이재원 MX/디지털혁신그룹장.


[이코노믹데일리] LG유플러스(대표이사 황현식)는 10일 우리은행(은행장 조병규)과 'MVNO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최근 우리은행은 MVNO(알뜰폰) 시장 진출을 위해 통신 사업 파트너로 LG유플러스를 선정한 바 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양사는 신규 고객 확보를 위한 차별화된 금융통신 상품 및 서비스 개발, MVNO 시스템 적기 구축 및 안정적 운영을 위한 협력, 지속 가능한 협업 모델 창출 등 우리은행의 성공적인 MVNO 시장 진입을 위해 전략적 협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금융위원회 부수업무 공고(2024년 4월 12일) 이후 금융권 첫 주자로 MVNO 시장에 진출하는 우리은행은 LG유플러스와의 시너지를 통해 차별화된 금융통신 서비스를 선보이며 시장 점유율 확대를 노릴 것으로 예상된다.

LG유플러스 관계자는 "통신을 통해 우리은행이 금융 주거래 고객을 확대하고 차별화된 고객 편의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나갈 수 있도록 협력할 것"이며 "우리은행이 지향하는 디지털 타겟층 공략을 위한 디지털 동반자로서 역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우리은행 디지털 전략그룹 관계자는 "LG유플러스와의 협력을 통해 우리은행 금융 고객들에게 금융과 결합된 보다 나은 통신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양사는 연내 서비스 오픈을 목표로 공동 태스크포스(TF)를 구축하고 세부적인 업무 협의를 진행 중이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종근당
롯데케미칼
KB금융그룹1
신한카드
삼성전자 뉴스룸
KB국민은행
신한금융그룹
KB증권
DB그룹
교보증권
수협
하나금융그룹
신한은행
한국조선해양
포스코
SK하이닉스
KB금융그룹3
우리은행
KB금융그룹2
KT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