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과기정통부, 와이파이 7 도입 앞당겨… 6㎓ 대역 제도개선 본격화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선재관
2024-04-16 17:14:05

채널 대역폭 2배 확대, 속도 최대 4.8배 향상

국민과 산업계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지속 추진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이코노믹데일리] 과학기술정보통신부(과기정통부)는 차세대 와이파이 7 도입을 위한 제도 개선을 본격화한다고 16일 밝혔다. 와이파이 7은 와이파이 6E 등 현존 와이파이보다 채널 대역폭을 2배 확대하고 변조 및 스트리밍 방식을 개선해 속도가 최대 4.8배 향상될 수 있는 표준이다.

과기정통부는 와이파이 7 도입을 위해 6㎓ 대역에서 관련 제도를 개선한다. 와이파이 7 표준안에 부합하도록 채널당 대역폭을 기존 160㎒에서 320㎒까지 확대하는 내용의 기술기준(고시)을 올해 상반기까지 개정할 계획이다.

아울러 과기정통부는 와이파이 6E 상용화를 위해 6㎓ 대역의 고정·이동 방송중계용 무선국 주파수 재배치를 완료했다. 과기정통부는 지난 2020년 미국에 이어 세계 2번째로 6㎓ 대역 1200㎒ 폭(5,925-7,125㎒)을 비면허 용도로 공급해 와이파이 6E 상용화를 지원한 바 있다. 2021년 이후 국내 출시된 주요 스마트폰은 와이파이 6E를 지원한다.

 
와이파이6 6E 7 비교표사진과기정통부
와이파이6, 6E, 7 비교표.[사진=과기정통부]


또한 과기정통부는 2020년 12월부터 6㎓ 대역의 혼·간섭 방지를 위해 방송사와 협력해 고정‧이동 방송중계 주파수 재배치를 단계적으로 추진해 왔다. 올해 3월까지 3단계에 걸쳐 총 184국의 이동 및 고정 방송중계용 무선국의 주파수를 회수·재배치했으며, 현장실사를 통해 이행 여부 확인 후 총 140억 원의 손실보상금 지급도 완료했다.

최병택 과기정통부 전파정책국장은 "국민들과 산업계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정부는 제도 개선 등을 통해 와이파이 성능 향상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KB증권
하나금융그룹
LX
신한은행
롯데캐슬
NH투자증
한화
신한금융
DB손해보험
신한금융지주
종근당
우리은행
e편한세상
KB금융그룹
SK하이닉스
한국유나이티드
KB국민은행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