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삼성중공업, 4조6000억원 규모 LNG 운반선 수주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장은주 기자
2024-02-06 15:49:43

LNG선 15척…'단일 계약 최대' 자체 기록 경신

올해만 37억 달러 수주…"선별 수주 강화할 것"

삼성중공업이 건조한 액화천연가스LNG 운반선사진삼성중공업
삼성중공업이 건조한 액화천연가스(LNG) 운반선[사진=삼성중공업]
[이코노믹데일리] 삼성중공업은 중동 지역 선주와 17만4000입방미터(㎥)급 액화천연가스(LNG) 운반선 15척에 대한 건조계약을 체결했다고 6일 공시했다.

계약금액은 총 4조5716억원으로 삼성중공업의 역대 최대 수주액이다. 지난해 7월 메탄올 추진 컨테이너선 16척의 계약금액인 3조9593억원을 넘어섰다.

삼성중공업은 이들 선박을 오는 2028년 10월까지 선주사에 순차적으로 인도할 예정이다.

이번 계약을 포함한 올해 누계 수주 실적은 총 17척으로 37억 달러(약 4조9000억원)다. 이는 지난해 전체 수주 실적이었던 83억 달러(약 11조200억원)의 절반에 가까운 수치다. 특히 LNG운반선 수주 잔고가 90여척에 달해 안정적 실적이 기대된다는 분석이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이번 대규모 수주로 상당한 일감을 확보한 만큼 수익성 중심의 선별 수주 기조는 더욱 강화될 것"이라고 말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롯데케미칼
한국유나이티드
SK하이닉스
신한금융지주
KB금융그룹
우리은행
우리은행
신한은행
KB국민은행
종근당
종근당
NH투자증
e편한세상
신한금융
KB증권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