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서울 전통시장 61곳 '설 명절 특별이벤트'…최대 30% 할인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박명섭 기자
2024-02-04 15:45:06
설 연휴 앞둔 서울의 한 전통시장 사진연합뉴스
설 연휴 앞둔 서울의 한 전통시장 [사진=연합뉴스]
[이코노믹데일리] 설을 맞아 서울시내 61개 전통시장에서 제수용품과 농수축산물을 최대 30% 할인 판매하는 '설 명절 특별이벤트'가 진행된다.

4일 서울시에 따르면 설 연휴 마지막날인 오는 12일까지 시내 61개 전통시장에서 제수용품과 농수축산물을 최대 30% 할인 판매하는 등 '설 명절 특별이벤트'가 진행된다.

이번 행사에 참여하는 서울 시내 전통시장과 상점가는 △용문시장(용산구) △경창시장(양천구) △응암오거리상점가(은평구) △중랑동부시장(중랑구) △답십리시장(동대문구) △대명시장(금천구) △화곡중앙시장(강서구) △길음시장(성북구) △고척근린시장(구로구) 등 총 61곳이다. 행사 기간 참여 시장들은 설 성수품과 농축수산물을 5∼30% 할인 판매한다.

시민 체험행사도 풍성하게 마련했다. 남성사계시장, 용문시장 등에서는 시장방문객과 지역 내 취약계층에 떡과 음식을 전달하는 나눔행사를 진행한다. 강남개포시장, 청량리전통시장 등에서는 투호 놀이, 윷놀이 등 명절 분위기를 한껏 느낄 수 있는 전통놀이 체험 행사가 열린다.

시는 전통시장을 찾는 시민의 편의를 위해 전날부터 12일까지 24시간 무료 주·정차 허용 시장을 기존 35개에서 75개로 확대 운영한다. 무료 주차가 가능한 시장 명단은 서울시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