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

건설연, '비접촉식 말뚝 관입량 측정기' 개발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권석림 기자
2023-09-19 09:41:21
사진건설연
[사진=건설연]
[이코노믹데일리] 한국건설기술연구원(건설연)은 지반연구본부 연구팀이 건설 현장에서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휴먼에러를 방지할 수 있는 ‘비접촉식 말뚝 관입량 측정 장치(KPM)’를 개발했다고 19일 밝혔다.

KPM은 발광다이오드 센서를 이용하여 원거리에서 관입량을 측정할 수 있는 장치다. KPM을 활용하면, 원거리에서 측정이 가능하기 때문에 항타기 아래에서 직접 작업할 필요가 없어 안전사고 발생의 위험도가 현저히 낮아진다.

또 기존의 수기 측정방식과 비교해 정밀한 기기를 사용해 측정하기 때문에 관입량과 리바운드 측정값에 대한 신뢰도가 높아진다. KPM은 20m 거리에서도 오차범위가 0.1% 미만의 높은 정밀도를 갖추고 있다.

이와 함께 연구팀은 ‘비접촉식 말뚝 관입량 측정 장치’를 활용하기 위한 시스템을 개발해 실시간으로 말뚝의 성능 및 품질을 관리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했다.

김병석 건설연 원장은 “매년 안전사고가 끊이지 않는 국내 건설 환경에서 비접촉식 관입량 측정기의 개발은 안전하고 신뢰성 있는 말뚝 시공 환경을 조성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한국유나이티드
DB
미래에셋
대한통운
LX
롯데캐슬
우리은행
NH투자증
종근당
신한은행
한화
KB국민은행
KB금융그룹
신한금융지주
KB증권
신한금융
e편한세상
DB손해보험
하나금융그룹
SK하이닉스
여신금융협회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