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

국토부, 지자체와 도로대장 디지털화 시범사업 추진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권석림 기자
2023-07-14 09:53:47
ㅇ
[이코노믹데일리] 국토교통부는 광주광역시, 경기도, 예천군과 함께 '국가도로망디지털 트윈 시범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시범사업은 도로대장을 표준화된 디지털 규격으로 구축하고 도로 유지관리와 활용을 위한 통합플랫폼을 마련한다.

업무협약을 통해 추진되는 사업은 지자체 소관 도로에 대한 디지털 전환의 시작이라는데 의미가 있다. 도로 시설물 통계분석 등 플랫폼상 다양한 기능을 기반으로 지자체의 효율적인 도로 행정 서비스를 지원할 예정이라는 것이 국토부의 설명이다.

국토부는 경기도·파주시가 소관 도로를 체계적으로 관리할 수 있도록 일반국도 유지관리시스템 일부를 개방하고, 장기간 쌓은 노하우를 바탕으로 기술자문을 제공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우선 경기도에는 인공지능(AI) 기반 포장파손 자동탐지시스템을 제공해 순찰차량에서 촬영한 영상을 분석하고 도로포장 파손을 자동으로 탐지해 신속한 보수가 이뤄질 수 있도록 한다. 파주시에는 도로점용시스템을 도입해 도로점용업무를 디지털 기반으로 처리할 예정이다.

이용욱 국토부 도로국장은 "도로대장 디지털화를 통해 도로법상 모든 도로의 유기적이고 통합적인 관리의 초석을 탄탄히 다져나갈 계획"이라며 ""국민들이 더욱 안전하고 편리하게 도로를 이용할 수 있도록 유지관리 수준도 향상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신한은행
KB증권
종근당
KB금융그룹
한국유나이티드
신한금융
e편한세상
우리은행
KB국민은행
NH투자증
종근당
신한금융지주
롯데케미칼
SK하이닉스
우리은행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