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특징주] 日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초읽기'…'소금' 종목 폭등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박이삭 기자
2023-06-07 16:00:41

올 여름부터 오염수 방류 착수 계획

5일 오후 전남 신안군 증도면 태평염전에 소금 결정이 맺히고 있다.

5일 오후 전남 신안군 증도면 태평염전에 소금 결정이 맺히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코노믹데일리] 일본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가 임박하자 7일 소금 관련주 '인산가'가 폭등했다. 오염수를 흘리기 전에 소금을 미리 사두려는 움직임도 해당 주가에 영향을 끼쳤다.

이날 코스닥시장에서 인산가는 전 거래일 대비 28.01% 급등한 2550원에 주식 거래를 끝냈다. 인산가는 천일염을 주력으로 판매하는 식품 기업이다.

일본 공영방송사 NHK에 따르면 오염수 해양 방류에 활용하는 해저터널 안으로 바닷물 6000t이 주입됐다. 도쿄전력은 이달 말까지 관련 공사를 마무리한 뒤 여름부터 실제 방류에 착수할 방침이다.

같은 날 코스피지수는 전장 대비 0.19포인트(0.01%) 오른 2615.60, 코스닥지수는 10.44포인트(1.20%) 상승한 880.72, 원·달러 환율은 4.3원 내린 1303.8원에 마감됐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한국유나이티드
SK하이닉스
신한금융지주
KB국민은행
KB금융그룹
신한은행
우리은행
KB증권
신한금융
NH투자증
롯데케미칼
우리은행
종근당
종근당
e편한세상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