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

국회사무처, 오는 22일 선거제 개편 관련 청년-정치인 '맞장 토론' 진행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종형 기자
2023-04-20 15:40:51

2030세대 50여명과 허은아·이탄희·이은주 참석

국회의사당 전경[사진=김종형 기자]


[이코노믹데일리] 국회사무처는 전원위원회 100인 의원 선거제 개편 연설에 이어 오는 22일 청년세대와 국회의원 간 '맞장 토론'을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토론회는 전원위원회가 지난 10일부터 13일간 진행한 선거제도 개선방향과 관련됐다. 의원들뿐 아니라 청년 세대와도 소통해 보다 심층적인 논의를 진행하겠다는 취지다. 

국회는 지난 12일부터 선착순으로 토론회 참가 신청을 받았고, 2030세대 50여명이 토론에 참여하기로 했다. 정관용 교수가 사회를 맡고, 허은아 국민의힘 의원과 이탄희 더불어민주당 의원, 이은주 정의당 의원 등 3명 의원이 참석한다.

이번 토론 주제는 △선거제 개혁의 필요성과 방향 △지역구 선거방식(선거구제) △비례대표 선거방식 △의원 정수 등 선거제 개편 및 정치개혁 등이다. 토론은 1, 2라운드 형식으로 구성됐으며 먼저 의원 간 토론을 진행한 뒤 의원, 청년 간 토론이 진행된다. 제1라운드는 선거제 개혁 필요성과 방향 전반에 대하여, 제2라운드는 선거제 개편의 핵심 사항 중 하나인 비례대표 선거방식 및 의원 정수 등에 대해 집중 토론을 하도록 했다.

한편 이번 토론회는 국회방송 채널과 국회방송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된다. 국회사무처 관계자는 "이번 토론회가 전원위원회가 불을 당긴 선거제 개편 등 정치혁신의 필요성에 대해 공감대를 형성하길 바란다"며 "나아가 정치혁신의 기폭제로 작용하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