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믹 데일리

패밀리 사이트
아주경제
아주로앤피
아주일보
회원서비스
로그인
회원가입
지면보기
롯데건설, 도심항공교통 ′버티포트′ 기술 개발 추진
기사 읽기 도구
공유하기
기사 프린트
글씨 크게
글씨 작게
건설

롯데건설, 도심항공교통 ′버티포트′ 기술 개발 추진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권석림 기자
2022-12-22 10:38:27

롯데 컨소시엄이 제출한 UAM 버티포트 개념도 [자료=롯데건설]

[이코노믹데일리] 롯데건설이 도심항공교통(UAM : Urban Air Mobility) 인프라 시설의 핵심인 수직 이착륙장 '버티포트(Vertiport)' 기술 개발을 추진한다고 22일 밝혔다.

UAM은 지상과 항공을 연결하는 교통수단이자 미래 모빌리티(이동수단)로 주목 받고 있다. 특히 버티포트는 UAM 기체가 뜨고 내리는 이착륙장으로, 도심항공교통 인프라의 핵심축이다.

롯데건설은 롯데그룹이 보유한 유통, 관광 인프라 시설의 주요 거점과 연계해 안전하게 UAM을 이용할 수 있도록 차별화된 버티포트를 구축하고, 기존 교통망와 연계한 UAM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롯데 계열사들과 협력해 롯데몰, 롯데마트, 롯데백화점 등 도심 내 주요 거점 상부에 버티포트 설치 가능 여부를 검토할 예정이다. 또한 고속도로 휴게소, 복합환승센터 등에도 버티포트 설치를 위한 기술개발을 타 기관들과 협력해나갈 계획이다.

이에 앞서 롯데건설은 지난 5월 롯데정보통신, 롯데렌탈, 민트에어, 모비우스에너지와 UAM 통합 운용을 위한 국가 실증사업인 'K-UAM 그랜드챌린지 1단계' 참여를 위한 컨소시엄 협약을 체결하고, 국토교통부 산하 한국항공우주연구원에 제안서를 공동 제출한 바 있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국내외 전문기관들과의 협업으로 버티포트 설계‧시공 기술 역량을 확보해 UAM 버티포트 분야를 선점하겠다"고 했다.

한편 롯데건설은 국토교통부 장관이 인증하는 '우수 부동산서비스사업자 인증' 심사에서 3회 연속 인증을 취득했다.

롯데건설에 따르면 본 인증은 부동산 임대, 개발, 관리, 중개, 평가, 자문 등 부동산 관련 서비스를 연계해 체계적인 서비스를 제공하는 우수 사업자에게 한국부동산원의 심사를 통해 국토부 장관이 인증을 부여하는 제도다.

롯데건설은 2018년 임대 업계 최초로 우수 부동산서비스사업자로 선정된 바 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