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믹 데일리

패밀리 사이트
아주경제
아주로앤피
아주일보
회원서비스
로그인
회원가입
지면보기
저축은행 잇단 횡령에 금감원 내부통제 강화 TF 가동
기사 읽기 도구
공유하기
기사 프린트
글씨 크게
글씨 작게
금융

저축은행 잇단 횡령에 금감원 내부통제 강화 TF 가동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이아현 기자
2022-06-09 10:18:08

[사진=연합뉴스]

[이코노믹데일리] 최근 저축은행 업권에서도 횡령 사고가 잇따르자 금융감독당국이 내부통제 강화에 나섰다. 

9일 금융권에 따르면 금융감독원은 최근 저축은행 업계 준법 감시·감사 담당자와 금융사고 예방을 위한 태스크포스(TF)를 꾸렸다. 금융사고 위험에 노출된 업무를 살피고, 사고 예방을 위한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최근 저축은행 업권에서도 횡령사고가 발생했다. 지난해 12월에는 KB저축은행 직원이 약 78억원을 횡령한 사실이 드러났다. 이어 올해 3월에는 모아저축은행에서 직원이 약 59억원을 횡령했다. 

KB저축은행은 횡령한 직원을 면직하고 내부 담당자를 인사조치했다. 해당 직원은 서울 송파경찰서에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상 사기·사문서 위조 혐의로 구속됐다. 모아저축은행 직원은 재판에 넘겨져 7개의 죄명을 적용받았다. 

횡령 사고가 잇따르자 금융사의 내부통제 부실을 우려하는 목소리가 커졌다. 금감원은 각 저축은행에 유사한 금융 사고 여부를 점검하도록 하는 등 내부통제 강화 방안을 마련할 예정이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충청남도산림자원연구소 금강자연휴양림
여신금융협회
신한은행
우리은행
농협금융
쿠팡
우리은행
KB금융그룹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