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매출·영업이익↓ 신규수주는 7.4%↑

권석림 기자입력 2022-01-26 17:49:07

 

 GS건설은 작년 매출 9조370억원, 영업이익 6460억원을 기록하고, 신규 수주는 13조3300억원이었다고 26일 밝혔다.

매출과 영업이익은 전년에 비해 각각 10.7%, 13.9%가 줄었지만 신규 수주(13조3300억원)도 전년보다 7.4% 증가했다. GS건설은 “연간 신규 수주가 13조원을 넘어서는 건 지난 2015년 이후 6년 만”이라고 했다.

국내 주택 부문에서만 7조3190억원을 수주했고, 인프라 부문에서 2조7790억원 규모의 호주 노스이스트링크, 신사업 부문에서 폴란드 단우드사(6150억원) 수주를 한 것이 성장세를 이끌었다. 2020년과 2021년 연속으로 전년보다 수주량이 늘어난 것이다.

작년 전체 매출(9조370억원) 중 5조3050억원이 아파트 브랜드 ‘자이’를 내세운 주택 부문에서 나왔다. 전년보다 12.2% 늘어난 수준이다. 신사업 부문도 27.3%의 매출 신장을 달성했지만 주요 해외 사업이 마무리 된 플랜트 사업 매출이 반토막 났다.

GS건설은 올해 매출 9조5000억원, 신규수주 13조1520억원을 경영 목표로 제시했다.


  • 충청남도산림자원연구소 금강자연휴양림
  • 신한은행
  • SK하이닉스
  • 하나금융투자
  • 신한금융지주_1
  • 신한금융지주_2
  • 스마일게이트
  • kb국민은행
  • CJ네트웍스
  • 의정부시청
  • e편한세상 항동마리나
  • LH
  • 한화
  • 우리은행_청년주택청약
  • 우리은행_청년전세자금
  • 롯데건설
  • KB국민은행
  • KB금융지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