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애플 WWDC24, AI 기술 '애플 인텔리전스' 공개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선재관
2024-06-10 11:14:56

시리 업그레이드 및 다양한 AI 기능 선보여

오픈AI와의 파트너십 주목

애플 WWDC24
애플 WWDC24.

[이코노믹데일리] 애플은 10일(한국시간 11일 새벽 2시) 미국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 본사에서 연례 기술콘퍼런스 ‘세계개발자회의(WWDC) 2024’를 개최한다. 이번 WWDC24의 핵심 키워드는 AI다. 애플은 그간 AI 혁신에서 뒤처졌다는 평가를 받아왔지만, 이번 WWDC24를 통해 반전을 꾀하고자 한다.

블룸버그 등 외신에 따르면 애플의 AI 시스템은 '애플 인텔리전스(Apple Intelligence)'로 불릴 예정이다. 이 시스템은 생성형 AI의 이미지나 동영상보다는 음성 비서 시리 업그레이드, 사파리 내 웹 페이지 요약, 이메일 및 메시지 답변 제안 등의 기능에 중점을 둘 예정이다.

AI 기술을 업데이트한 시리는 캘린더, 카메라, 메일 등 앱에서 다양한 작업을 수행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애플 인텔리전스는 기기 자체 내에서 작업을 처리할지, 클라우드 서버로 내보낼지 알고리즘을 통해 판단하는 기능도 갖췄다. 기기 내에서 작업을 처리하면 반응 속도가 빠르고 개인정보 보호에 안전하다.

애플 인텔리전스는 아이폰 iOS18에 탑재될 예정이다. 아이폰15 프로나 올해 출시 예정인 아이폰16 시리즈에서 구현될 것으로 보인다. 아이패드나 맥에서 새로운 애플 인텔리전스를 이용하려면 M1 칩 이상이 필요하다.

애플은 새로운 AI 기능 강화를 위해 오픈AI와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애플이 애플 인텔리전스를 통해 본격적인 AI폰 시장에 진입하면, 삼성전자와의 치열한 경쟁이 예상된다.

애플 인텔리전스는 메시지, 메모, 사파리 등 다양한 기본 앱에서도 사용할 수 있다. 예를 들어 사파리에서 기사와 웹페이지 내용을 요약할 수 있고, 메모와 문자 메시지, 이메일 등에서 요약과 자동 답장을 제공한다. 음성 메모 앱에서는 오디오를 실시간 텍스트로 변환하고 요약하는 기능도 포함될 전망이다.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 사진연합뉴스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 [사진=연합뉴스]

팀 쿡 애플 CEO는 지난달 2분기 실적발표 후 가진 컨퍼런스콜에서 “우리는 AI의 변혁적 힘과 약속을 믿는다”고 언급하며, 이번 WWDC에서 AI 관련 발표가 있을 예정임을 암시했다. 그는 AI 시대 애플의 강점으로 “하드웨어, 소프트웨어, 서비스의 완벽한 통합, 업계를 선도하는 뉴럴엔진을 탑재한 애플 실리콘, 프라이버시에 대한 변함없는 집중”을 꼽았다.

이외에도 아이폰용 리치 커뮤니케이션 서비스(RCS) 업데이트가 예상된다. 이를 통해 아이폰 사용자가 안드로이드폰 사용자에게 고화질 이미지와 동영상을 문자 메시지로 보낼 수 있게 된다. 또한, 아이폰 홈 화면의 앱 아이콘 배열에도 변화가 생길 전망이다. 기존에는 애플이 정한 그리드 레이아웃을 벗어나지 못했지만, 이제는 사용자가 원하는 방식으로 앱 아이콘을 배열할 수 있게 될 것으로 보인다.

WWDC24에서는 아이패드OS, 워치OS, 맥OS, tvOS 등 다양한 OS의 최신 버전과 애플 비전 프로 헤드셋을 구동하는 자사 비전OS의 첫 번째 주요 업데이트도 선보일 예정이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교보증권
롯데케미칼
KB금융그룹2
SK하이닉스
종근당
하나금융그룹
우리은행
KB금융그룹3
신한카드
KB금융그룹1
수협
신한은행
한국조선해양
포스코
KT
KB국민은행
KB증권
신한금융그룹
DB그룹
삼성전자 뉴스룸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