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네이버 이해진 GIO, AI 서울 정상회의서 "다양한 AI 모델 등장 필요" 강조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선재관
2024-05-22 10:18:32
이해진 네이버 글로벌투자책임자GIO 사진연합뉴스
이해진 네이버 글로벌투자책임자(GIO) [사진=연합뉴스]

[이코노믹데일리] 네이버 이해진 글로벌투자책임자(GIO)는 21일 오후 열린 AI 서울 정상회의(AI Seoul Summit) 정상 세션에서 AI 시대에서 보다 안전한 AI를 위해서는 각 지역의 문화와 가치를 존중하는 다양한 AI 모델들이 등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해진 GIO는 "사용자들이 하나의 키워드로 다양한 검색 결과에서 정보를 선택하는 검색과 달리 바로 답을 제시하는 AI는 선택의 여지 없이 답을 얻는 방식"이라며 "이러한 AI의 특성은 특히 어린이나 청소년들에게 매우 큰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소설 구절을 인용하며 "극소수 AI가 현재를 지배하게 되면 과거 역사, 문화에 대한 인식은 해당 AI의 답으로만 이루어지게 되고 결국 미래까지 해당 AI가 큰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우려했다. 

이러한 우려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다양한 시각을 보여주고 각 지역의 문화적, 환경적 맥락을 이해하는 다양한 AI 모델들이 등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역사에는 다양한 시각이 존재하며 다양한 AI 모델로 각국의 문화 등 다양성을 지킬 수 있고 어린이들, 청소년들도 제대로 된 역사관, 시각을 가질 수 있다"고 말했다.

네이버는 이미 다양성을 통해 연결이 더 큰 가치를 창출할 수 있도록 기술과 서비스를 실현해 왔으며, AI 윤리 준칙 발표에 이어 보다 구체화된 'AI 안전 실행 프레임워크'(NAVER AI Safety Framework)를 내달 공개할 예정이다.

이해진 GIO는 "네이버는 각 지역의 문화와 가치를 존중하고 이해하며 책임감 있는 다양한 AI 모델들이 등장하고 많은 글로벌 국가들이 자체 소버린(Sovereign) AI를 확보할 수 있도록 어떤 형태든 기술로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AI 서울 정상회의는 5월 21일부터 22일까지 진행되며, 전세계 국가 정상, 국제기구, 세계적인 AI 기술 기업의 대표 등이 참여해 AI의 안전성을 강화하면서도 혁신을 촉진하고 포용과 상생을 도모하는 AI 발전방안에 대해 포괄적인 논의를 진행한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신한은행
삼성전자 뉴스룸
KB금융그룹1
한국조선해양
하나금융그룹
SK하이닉스
KT
신한금융그룹
DB그룹
KB금융그룹3
NH
농협
KB증권
수협
롯데케미칼
신한카드
교보증권
한국투자증권
KB국민은행
종근당
포스코
KB금융그룹2
우리은행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