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한화푸드테크, 경기 성남에 R&D센터 오픈…"글로벌 진출 전진기지"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아령 기자
2024-05-22 09:12:51

총면적 1349㎡규모 통합 연구개발센터

로봇 도입한 '스텔라피자' 론칭 작업 예정

왼쪽부터 서종휘 한화로보틱스 대표이사와 김동선 한화호텔앤드리조트 부사장 이종승 한화푸드테크 대표이사가 지난 21일 문을 연 한화푸드테크 RD센터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화푸드테크
(왼쪽부터) 서종휘 한화로보틱스 대표이사와 김동선 한화호텔앤드리조트 부사장, 이종승 한화푸드테크 대표이사가 지난 21일 문을 연 한화푸드테크 R&D센터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화푸드테크]

[이코노믹데일리] 한화푸드테크가 경기 성남에 첨단 레스토랑 구현 등을 목표로 다양한 푸드테크 개발이 이뤄질 R&D(연구개발)센터를 오픈했다. 이곳을 글로벌 진출 전진기지로 삼고 푸드테크 시장을 선도할 혁신 콘텐츠를 생산할 계획이다.
 
22일 한화푸드테크에 따르면 R&D센터는 총면적 1349㎡(408평) 규모로 연구실, 시뮬레이션룸, 촬영 스튜디오, 푸드테크 쇼룸 등으로 구성됐다.
 
연구 공간에선 모듈 시스템 제작 등 주방 자동화를 목표로 각종 기술 접목 작업이 진행된다.
 
최근 선보인 파스타엑스를 비롯해 도원스타일, 파빌리온 등 기존 브랜드의 신규 메뉴 개발도 이뤄진다.
 
한화푸드테크는 지난 2월 인수한 미국 피자 브랜드 ‘스텔라피자’ 로봇 기술을 활용한 브랜드 론칭 준비 작업도 이곳 R&D센터에서 진행할 계획이다.
 
스텔라피자는 일론 머스크가 수장으로 있는 글로벌 우주항공기업 스페이스X 출신 엔지니어들이 2019년 설립한 브랜드다. 48시간 저온 숙성한 피자 반죽을 로봇이 조리하는 완전 자동화 방식으로 세계 최고 수준의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다.
 
한화푸드테크는 판교에 본사가 있는 한화로보틱스와 협동로봇 기술 활용을 포함해 향후 다양한 협업을 할 예정이다.
 
한화푸드테크 관계자는 “스텔라피자를 비롯해 R&D센터에서 생산된 다양한 콘텐츠는 국내뿐 아니라 세계 시장에도 선보일 예정”이라며 “R&D센터가 향후 글로벌 푸드테크 시장 진출에 전진기지 역할을 할 것”이라고 전했다.
 
김동선 한화호텔앤드리조트 부사장은 “앞으로 식음 서비스 산업의 성패는 푸드테크의 적극적 활용에 달려 있다” “한화푸드테크 R&D센터에서 탄생한 여러 기술들이 일의 효율을 높이는 동시에 식품산업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롯데케미칼
KB금융그룹1
수협
삼성전자 뉴스룸
신한은행
포스코
DB그룹
신한금융그룹
하나금융그룹
우리은행
신한카드
SK하이닉스
교보증권
KB금융그룹2
KB금융그룹3
KB국민은행
KT
한국조선해양
종근당
KB증권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