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

㈜한화 건설부문, 스마트 공사관리 시스템 개발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한석진 기자
2024-05-21 08:59:49
주한화 건설부문 현장에서 스마트 공사관리 시스템Hi-Note를 사용하고 있다사진한화건설
(주)한화 건설부문 현장에서 '스마트 공사관리 시스템(Hi-Note)를 사용하고 있다[사진=한화건설]
 
한화 건설부문이 스마트폰을 활용해 시공사 및 협력사 현장직원의 업무효율성을 높이는 스마트 공사관리 시스템(Hi-Note)을 개발해 이달부터 실제 현장에 적용한다고 21일 밝혔다.
 
이 시스템은 건설현장관리에 가장 필요한 △품질 및 공정관리 △시공 동영상 기록관리 △기술자료 게시판으로 구성된다. 한화 건설 부문은 Hi-Note를 이용해 기존 서류업무를 대폭 간소화해 업무 효율성을 높일 계획이다.
 
Hi-Note의 기능인 '품질 및 공정관리'는 실시간 사진촬영으로 시공 보완사항을 협력사 직원에게 전달해 조치여부를 기록 및 관리하고, 공사 진행현황을 모바일로 체크, 관리하는 기능이다.
 
일반적인 시공현황 관리는 반복적인 서류작업으로 업무 피로도가 높았고 오기입 등이 발생할 수 있었다. Hi-Note를 활용하면 관련 업무를 스마트폰으로 처리할 수 있어 편리할 뿐만 아니라 자동으로 데이터가 쌓여 언제든 확인할 수 있다.
 
'시공 동영상 기록관리' 기능은 작업내용을 기재하고 동영상을 촬영하면 입력내용을 기반으로 자동 편집 및 분류돼 저장된다. 중요도 및 공종별 기록관리가 손쉬우며 이후 도면과 맞게 시공이 되었는지 확인하는 검측 보조자료로 활용할 수 있다. '기술자료 게시판' 기능은 스마트폰으로 현장 어디서든 시공 중 필요한 매뉴얼과 기술자료를 확인할 수 있게 하며, 질의응답과 제안 등을 통해 기술정보 교환이 이뤄진다.
 
한편 지난해 7월 국토교통부와 서울시는 시공 검측자료의 디지털화 및 동영상 촬영 등 건설현장 관리강화 가이드라인을 발표한 바 있다. 한화 건설부문은 시공 동영상 기록관리 기능을 포함한 스마트 공사관리 시스템의 필요성을 공감해 Hi-Note 개발을 진행해 왔다.
 
박세영 건축사업부장은 "현장직원들의 서류업무에 대한 피로도를 낮춰 업무효율성을 높이고 시공품질을 향상시킬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NH
롯데케미칼
DB그룹
우리은행
포스코
하나금융그룹
수협
KT
KB금융그룹2
신한은행
KB증권
한국조선해양
KB국민은행
교보증권
종근당
KB금융그룹1
KB금융그룹3
신한금융그룹
SK하이닉스
신한카드
삼성전자 뉴스룸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