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

LH, 올해 청년 주택 3만3000가구 공급…전년 比 22%↑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지다혜 기자
2024-05-12 16:01:02

청년주택추진단 신설…주거모델 10월까지 개발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진주 사옥 사진LH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진주 사옥 [사진=LH]
[이코노믹데일리]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올해 3만3000가구의 청년 대상 공공주택 공급을 추진한다. 이는 지난해보다 22% 확대된 물량이다.

12일 LH에 따르면 올해 공급 예정인 청년 공공주택은 유형별로 공공분양(뉴홈) 7200가구, 통합공공임대 1700가구, 매입임대 1만3600가구, 전세임대 1만500가구 등이다.

LH는 또 청년 주거 문제 해결을 위해 지난달 청년주택추진단을 신설했다. 청년주택추진단은 LH의 청년주택 공급을 통합·관리하면서 오는 10월까지 청년이 만족하며 거주할 수 있는 입지 등을 반영한 주거 모델을 개발할 예정이다.

아울러 전사적 청년주택 확대 공급 및 청년주택 정책 효과 제고를 위해 유관부서 및 실무자간 협업체계도 구축했다.

오주헌 LH 공공주택본부장은 "청년층 주거 수요 확대에 대응하고자 올해는 LH 출범 이후 최대 규모의 청년주택을 공급할 계획"이라며 "청년의 관점에서 정부의 청년주택 정책효과를 체감할 수 있도록 전사적 노력을 다하겠다"고 설명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