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화통신

[경제동향] 中, 대(對)프랑스 무역액 5년간 연평균 5.9% 성장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Zou Duowei,Zhang Yuwei,Gao Jing
2024-05-06 09:40:13
2020년 6월 18일 프랑스 파리 세느강과 도시 전경. (사진/신화통신)

(베이징=신화통신) 중국 해관총서(관세청)에 따르면 지난 2019년부터 2023년까지 5년간 중국의 대(對)프랑스 무역액은 연평균 5.9% 증가했다. 올 1분기 무역액은 1천272억2천만 위안(약 24조445억원)을 기록했다.

프랑스는 농산물 분야에서 유럽연합(EU) 국가 중 중국의 최대 농산물 수입 원천국이다.

지난해 중국의 프랑스 농산물 수입액은 469억5천만 위안(8조8천735억원)으로 2019년 대비 50.5% 증가했다. 올 1분기 수입액은 100억 위안(1조8천900억원)에 육박했다. 최근 갈수록 많은 유제품, 돼지고기, 와인 등 프랑스 농산물이 중국인들의 식탁을 정조준하고 있다.

중국이 프랑스로부터 수입한 소비재는 지난 5년간 연평균 12.3% 증가했다. 화장품·가방·액세서리·의류·시계 등 제품은 연평균 두 자릿수 이상의 증가율을 보였다.

반대로 중국산 제품도 프랑스인들에게 점점 더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중국의 대(對)프랑스 소비재 수출 역시 5년간 연평균 3.9% 확대됐다. 올 1분기 중국산 가전·휴대전화·가구 ·완구의 대프랑스 수출은 각각 30.6%, 27%, 24.3%, 28%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첨단기술 제품 분야에서 프랑스는 중국의 항공기 및 부품의 주요 수입 원천국으로 자리했다. 또 중국과 프랑스의 과학기술 혁신 협력도 더욱 확대되고 있다. 지난 5년간 프랑스에서 수입된 중국의 재료 및 기술 제품, 생명공학 제품 및 집적회로(IC)의 연평균 성장률은 각각 38.8%, 13.9%, 14%를 기록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DB
신한금융
SK하이닉스
신한금융지주
한국유나이티드
DB손해보험
NH투자증
KB금융그룹
LX
우리은행
신한은행
롯데캐슬
대한통운
한화
KB증권
종근당
미래에셋
KB국민은행
e편한세상
하나금융그룹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