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알·테·쉬' 공세 맞불…G마켓, '빅스마일데이'에 1000억원 투입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아령 기자
2024-04-28 16:26:16

할인쿠폰·멤버십 캐시백 등 역대 최대 규모 혜택

G마켓이 오는 5월 빅스마일데이에 1000억원 상당을 투입 멤버십과 객 참여형 이벤트 등 다채로운 혜택을 선보인다 사진G마켓
G마켓이 오는 5월 빅스마일데이 행사에 1000억원 상당을 투입, 멤버십과 가격 혜택 등 다채로운 혜택을 선보인다. [사진=G마켓]

[이코노믹데일리] G마켓이 5월 ‘빅스마일데이’ 할인 행사에 1000억원을 투입한다. 기존 행사 투입비용의 2배에 달하는 역대급 규모로, 알리테무 등 C-커머스 공세에 맞불을 놓겠다는 전략이다.
 
28일 G마켓에 따르면 빅스마일데이는 오는 5월 7~20일 진행된다. 이번 행사는 투자비용을 늘려 기존보다 고객 할인율을 늘렸다.
 
G마켓은 우선 할인쿠폰과 카드 할인 등 가격 혜택에 700억원을 쏜다. 고객에게 제공하는 상품 할인 혜택 규모는 650억원으로 기존 대비 약 50% 늘렸고 카드사 중복 할인액도 역대 최대인 50억원 이상을 확보했다.
 
이를 통해 고객은 최대 15만원까지 할인받을 수 있는 고가 쿠폰은 물론 브랜드 중복 할인, 카드사 즉시 할인 등 다양한 혜택을 누릴 수 있다.
 
멤버십 혜택 강화에도 100억 이상을 쏟아붓는다. 5월 한달간 멤버십(신세계유니버스클럽) 신규 가입 회원을 대상으로 연회비를 4900원으로 84% 인하하고, 1만원 상당의 현금성 캐시(스마일캐시)를 제공한다.
 
또 신규 가입자에게는 멤버십 1년 무료 연장 혜택도 주며, G마켓의 상업자표시신용카드(PLCC)인 ‘스마일카드’를 사용하면 스마일캐시 4900원을 추가 지급한다.
 
고객 참여형 이벤트 등 마케팅 비용도 200억 수준으로 확대한다. 캐시 제공 랜덤박스 및 자동차 증정 이벤트 등 다채로운 경품 행사를 마련해 재미 요소를 더했다.
 
G마켓은 이번 행사에 유통업계 최저가 수준의 한정 특가 상품을 다수 선보일 예정이다. 200여개 브랜드와의 파트너십을 바탕으로 빅스마일데이에서만 누릴 수 있는 가격 혜택을 제공한다.
 
G마켓 관계자는 “올해 13회차인 빅스마일데이는 3만여 중소셀러와 함께 신뢰할 수 있는 상품을 경쟁력 있는 가격으로 내놓는다”며 “고객 반응이 클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한국유나이티드
신한금융지주
롯데케미칼
NH투자증
KB국민은행
KB금융그룹
우리은행
KB증권
신한금융
신한은행
SK하이닉스
종근당
우리은행
e편한세상
종근당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