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화통신

[경제동향] 中 얼롄하오터, 중국-몽골 24시간 화물 운송 통관 시행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Yu Jia,Peng Yuan,Ha Lina,Liu Lei
2024-04-03 21:00:54
지난 1일 얼롄하오터(二連浩特) 도로 통상구에서 화물차 한 대가 통관을 거치고 있다. (사진/신화통신)

(중국 후허하오터=신화통신) 2일 오전 7시경, 네이멍구(內蒙古)자치구 얼롄하오터(二連浩特) 도로 통상구에서는 몽골에서 온 화물차들이 차례로 입경 수속을 밟았다. 지난 1일 오전 8시부터 얼롄하오터 도로 통상구의 화물 운송 통로가 6개월간 24시간 통관을 시행했다.

이로써 얼롄하오터 도로 통상구는 중국 최초로 대(對)몽골 24시간 화물 운송 통관이 가능해졌다.

수년간 중국과 몽골을 오가며 일해 온 한 몽골 화물차 운전기사는 "예전에는 도로 통상구의 통관 업무 시간이 아침 8시~저녁 6시로 제한돼 대기 시간이 긴 경우가 많았다"며 "이제는 도착하자마자 검사를 진행해 시간이 많이 절약됐다"고 말했다.

얼롄하오터 출입경변방검사소 관계자는 "차량의 통관 예약, 중국-몽골 농부산물의 패스트트랙(녹색통로), 차체 검사 정보화 등 통관 조치를 추진함으로써 통상구의 스마트화 통관 수준을 지속적으로 높이고 24시간 통관 시행의 장점을 최대한으로 끌어올릴 것"이라고 설명했다.

중국-몽골의 주요 종합 허브 통상구 도시인 얼롄하오터는 중국-몽골 무역 중 70%가 넘는 일상 생활용품의 육로 운송 업무를 담당하고 있다.

얼롄하오터시 하오강(昊罡) 과일∙채소∙곡물∙기름 수출입단지에서는 근로자들이 20여 대의 화물차에 토마토∙피망∙감귤 등 청과물을 싣느라 분주하게 움직인다. 해당 화물차는 몽골 울란바토르로 향한다.

올 1~2월 얼롄하오터 통상구를 통해 수출된 청과물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3.1% 증가한 1만9천t(톤)에 달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화물가치로 환산하면 3천699만 위안(약 68억8천만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6.7% 확대됐다.

이와 더불어 지난달부터 얼롄하오터 도로 통상구를 거쳐간 출입경 여객수도 크게 늘었다. 입경자 대부분이 네이멍구 유학생, 상인 및 관광객 등인 것으로 나타났다.

얼롄하오터 출입경변방검사소의 통계에 따르면 올 1~3월 얼롄하오터 통상구를 거쳐간 출입경 교통수단은 11만9천대(연대수)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5배 늘어난 수치다. 출입경 인원수는 46만 명(연인원)을 넘어서며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배 가까운 증가세를 보였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주안파크자이
하나금융그룹
대원제약
신한라이프
경남은행
KB금융그룹
KB희망부자
KB희망부자
미래에셋자산운용
KB증권
하나증권
kb금융그룹
NH투자증권
kb_지점안내
한화손해보험
하이닉스
스마일게이트
보령
신한금융
신한은행
국민은행
넷마블
신한금융지주
KB희망부자
한화손해보험
기업은행
메리츠증권
우리은행
부영그룹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