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밀리 사이트
아주경제
아주로앤피
아주일보
회원서비스
로그인
회원가입
지면보기
[경제동향] 中 후난성 라이터 수출 호조...화물 가치 무려 5천억원 육박
기사 읽기 도구
공유하기
기사 프린트
글씨 크게
글씨 작게
신화통신

[경제동향] 中 후난성 라이터 수출 호조...화물 가치 무려 5천억원 육박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Zhang Yujie,Zhu Xiang
2024-02-08 15:36:23
허난(河南)성 샤이(夏邑)현 후이팅(會亭)진의 한 라이터 기업 직원이 지난해 10월 12일 작업장에서 일하고 있다. (사진/신화통신)

(중국 창사=신화통신) 지난해 후난(湖南)성에서 수출한 라이터의 화물 가치가 총 27억 위안(약 4천968억원)에 달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국에서 가장 높은 수준을 유지했다. 나이지리아는 처음으로 후난 라이터의 최대 수출 시장이 됐다.

후난성 사오양(邵陽)시는 라이터 수출의 주요 생산지다. 7일 창사(長沙) 해관(세관)에 따르면 지난해 라이터 수출액은 25억9천만 위안(4천765억6천만원)으로 후난성 수출액의 96%를 차지했다. 같은 기간 후난성 라이터 수출 시장은 97개에서 110개로 확대됐다.

사오양 해관은 수출용 라이터 브랜드의 해관 지적재산권 등록 및 RCEP에 따른 원산지 증명서 발급을 강화해 나가고 있다. 지난해 사오양 해관이 발급한 원산지 비자는 총 1천446건으로 전년 대비 28.2% 증가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충청남도산림자원연구소 금강자연휴양림
신한금융지주
우리금융1
현대백화점
쿠팡
우리금융2
여신금융협회
한국콜마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