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화통신

[국제] 日 후쿠시마 제1원전서 오염수 5.5t 누출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Qian Zheng,Zhang Xiaoyu
2024-02-08 10:36:46
지난해 3월 6일 일본 후쿠시마현 후타바군에서 바라본 후쿠시마 제1원전. (사진/신화통신)

(도쿄=신화통신) 도쿄전력은 7일 오전(현지시간) 후쿠시마 제1원자력발전소(원전)의 방사능 오염수 정화장치에서 방사성 물질이 포함된 물이 누출된 사실을 확인했다고 이날 밝혔다. 누출된 물의 양은 5.5t(톤)으로 세슘·스트론튬 등 방사성 물질 220억Bq(베크렐)이 포함돼 있으며 대부분이 이미 토양으로 스며들었을 것으로 도쿄전력은 추정했다.

도쿄전력은 7일 언론을 통해 이날 오전 후쿠시마 제1원전 내 방사능 오염수를 정화하는 세슘 흡착 장치의 배기구에서 물이 새는 것을 발견했다고 발표했다. 누출 지역은 출입금지구역으로 지정됐으며 도쿄전력은 가능한 한 빨리 이 토양을 수거할 계획이다.

후쿠시마현 지역 언론 후쿠시마 중앙TV는 정화장치는 현재 점검수리 중으로 작업자들이 장비를 물로 세척하면서 닫혀 있어야 할 16개의 밸브 중 10개가 열려 있는 것을 발견했다고 보도했다.

앞서 도쿄전력의 후쿠시마 제1원전에서는 유사한 방사능 오염수 누출 사고가 여러 차례 발생했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충청남도산림자원연구소 금강자연휴양림
LG에너지솔루션
신한금융지주
대한통운
우리금융2
농협생명
하나금융그룹
한국콜마
현대백화점
미래에셋
신한은행
우리금융1
우리카드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