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화통신

[경제동향] 지난해 中 기계공업 부가가치 전년比 8.7% 늘어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Zhang Xinxin,Chen Zeguo,Weng Xinyang
2024-02-06 19:27:30
지난해 12월 4일 저장(浙江)성 후저우(湖州)시 다이시(埭溪)진의 한 과학기술회사 작업장에서 강사가 직원들에게 기술 교육을 하고 있다. (사진/신화통신)

(베이징=신화통신) 중국 기계공업이 지난해 안정적인 성장세를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5일 중국기계공업연합회에 따르면 지난해 중국 기계공업 부가가치는 전년 대비 8.7% 증가했다. 기계공업은 5개 국민 경제 대분류 업종을 커버하고 있다. 그중 전기기계와 자동차가 성장을 이끌며 부가가치 증가율이 각각 12.9%와 13%를 기록했다.

예딩다(葉定達) 중국기계공업연합회 총경제사는 지난해 기계공업 매출이 29조8천억 위안(약 5천483조2천억원)으로 전년 대비 6.8% 증가했다고 밝혔다. 총이익은 약 1조8천억 위안(약 331조2천억원)으로 지난해보다 4.1% 확대됐다. 특히 신에너지차, 친환경 산업 등 주요 지표 성장률이 기계공업 전체 수준보다 훨씬 높다는 점이 주목할 만하다. 이는 전략적 신흥 산업이 산업 혁신과 발전을 이끌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기계공업의 전반적인 운영은 개선되고 있지만 수요 부족, 대외무역 시장 변동, 내부 발전 불균형 등의 문제도 여전히 존재한다. 특히 농업기계 및 엔지니어링 기계와 같은 일부 분야는 여전히 상당한 압박을 받고 있다. 예 총경제사는 정책이 효과적으로 구현됨에 따라 통해 시장 신뢰도가 더욱 강화될 것이라고 밝혔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신한금융지주
한화
우리은행
SK하이닉스
KB국민은행
한국유나이티드
신한은행
e편한세상
NH투자증
LX
DB손해보험
종근당
신한금융
KB금융그룹
KB증권
하나금융그룹
롯데캐슬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