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2024 신년사] 조현준 효성 회장 "책임경영으로 백년효성 만들자"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고은서 기자
2024-01-02 11:22:42

"서로 돕고 협력해 경영 위기 극복"

조현준 효성그룹 회장사진효성
조현준 효성그룹 회장[사진=효성]
[이코노믹데일리] 조현준 효성그룹 회장이 올 한 해 경영 위기 극복 방안으로 '책임 경영 실천'을 제시했다.

조 회장은 2일 서울 마포구 효성 본사에서 열린 2024년 효성그룹 신년하례식에서 "각자의 구성원 모두가 하기로 한 일은 반드시 이루어 내고 결과에 책임지는 책임경영을 조직문화로 확고히 정착시키자"고 밝혔다.

조 회장은 "급변하는 국제정세 속에서 어떻게 대응해야 생존할 수 있는지 환경 변화에 관심을 가지고 예의주시해야 한다"며 "특히 불안정한 중국 경제의 정확한 상황 파악과 도약하는 인도 시장을 철저히 공부하고 분석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중국과 인도의 경쟁사들은 죽을 힘을 다해 달리고 있는데 우리가 현실에 안주하고 있다면 도태되는 것은 시간 문제"라며 "저도 더 긴장하고 더 깊이 연구하겠다"고 다짐했다.

조 회장은 올해 책임지고 성취해야 하는 또 하나의 목표로 소통방식의 변화를 강조하며 "책임경영을 위해서는 내부 소통이 중요하다"며 "일방적인 지시가 아닌 솔직하고 긴밀한 소통을 통해 위기를 이겨내자"고 말했다.

이어 "실패를 두려워하지 않고 끊임없이 도전할 때 비로소 진정한 성공을 맛볼 수 있다"며 하기로 한 일은 어떻게든 해낸다는 강한 신념과 절박함으로 백 번, 천 번, 만 번 도전하는 효성인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당부했다.

조 회장은 끝으로 "우리가 가진 저력과 위기 극복의 DNA를 믿는다"며 "올 한해 어렵고 힘든 고비들이 닥쳐오더라도 서로 돕고 협력해 이겨 냄으로써 백년기업 효성을 만드는 역사의 한 페이지를 만들어 가자"고 독려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종근당
KB금융그룹2
신한금융그룹
NH
KB국민은행
롯데케미칼
삼성전자 뉴스룸
KT
신한은행
하나금융그룹
KB금융그룹1
KB증권
포스코
KB금융그룹3
한국조선해양
신한카드
수협
교보증권
우리은행
DB그룹
SK하이닉스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