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밀리 사이트
아주경제
아주로앤피
아주일보
회원서비스
로그인
회원가입
지면보기
LG유플러스, '아이들나라'플레이몽키와 키즈 콘텐츠 활성화 위한 MOU
기사 읽기 도구
공유하기
기사 프린트
글씨 크게
글씨 작게
IT

LG유플러스, '아이들나라'플레이몽키와 키즈 콘텐츠 활성화 위한 MOU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선재관
2023-12-10 15:26:33

사내벤처 분사한 플레이몽키, 놀이 콘텐츠 제공하는 '온라인 라이브 놀이터' 운영

'댄스 무술클럽'과 '식사클럽', '바로입장 놀이터' 콘텐츠 인기

아이들나라, 플레이몽키에 경쟁력 있는 키즈 콘텐츠 제공

아이들나라 플레이몽키와 키즈 콘텐츠 활성화 위한 MOU 체결
아이들나라, 플레이몽키와 키즈 콘텐츠 활성화 위한 MOU 체결. 사진은 서울 강남구 아이들나라 사옥에서 열린 업무협약식에서 김대호 LG유플러스 아이들나라CO(왼쪽)와 플레이몽키 김주선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사진=LG유플러스]

[이코노믹데일리] LG유플러스가 플레이몽키와 키즈 대상 콘텐츠 및 서비스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를 맺고 키즈 콘텐츠 경험 혁신에 나선다고 10일 밝혔다.

플레이몽키는 지난 7월 말 LG유플러스에서 분사한 스타트업이다. 만 5~9세 어린이를 대상으로 '온라인 라이브 놀이터'를 운영하고 있다. 

플레이몽키의 ‘온라인 라이브 놀이터’에서는 △실제 만화캐릭터처럼 움직이고 노는 ‘댄스 무술클럽’과 △아이들이 다 함께 모여 식사하는 ‘식사클럽’ 등이 인기를 끌고 있다. 특히 평일 저녁 6시 반부터 늦은 밤까지 입장 가능한 ‘바로입장 놀이터’는 육아에 지친 부모 고객으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LG유플러스는 키즈 전용 서비스 ‘아이들나라’가 보유한 경쟁력 있는 콘텐츠를 플레이몽키에 제공하고, 플레이몽키는 '온라인 라이브 놀이터'에서 키즈 고객이 콘텐츠를 시청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한 퀴즈를 풀고, 재미있는 표정을 지어보는 등 여러 방향으로 아이들나라의 콘텐츠를 활용할 수 있도록 도울 예정이다.

김대호 LG유플러스 아이들나라CO는 “사내벤처에서 분사한 플레이몽키를 통해 아이들나라의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게 되어 의미가 크다”며 “앞으로도 양사가 시너지를 낼 수 있는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플레이몽키 김주선 대표는 “아이들을 행복한 사람으로 성장시킨다는 목표를 가지고 아이들이 신나고 재미있어 하는 포인트를 잡아 콘텐츠를 구성하고 있다”며, “독서·학습·놀이 관련 6만여 편의 콘텐츠를 보유한 아이들나라와의 이번 업무협약은 아이들이 행복하고 건강하게 성장하는데 의미 있는 한걸음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플레이몽키는 올해 LG유플러스에서 시드투자를 받았으며 예비창업패키지, 여성벤처창업케어 프로그램, 마포중장년기술창업 등의 지원을 받았다. 내년 하반기에는 글로벌 스타트업 인큐베이팅 프로그램에도 도전해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할 예정이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