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밀리 사이트
아주경제
아주로앤피
아주일보
회원서비스
로그인
회원가입
지면보기
SK텔레콤, SK 테크 서밋 2023 개막..."AI 중심 전방위 협력으로 생태계 이끌 것" 
기사 읽기 도구
공유하기
기사 프린트
글씨 크게
글씨 작게
IT

SK텔레콤, SK 테크 서밋 2023 개막..."AI 중심 전방위 협력으로 생태계 이끌 것"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선재관
2023-11-16 12:20:13

16~17일 코엑스서 개최…SK그룹사 협력사, 글로벌 빅테크 모여 AI 기술 공유

유영상 위원장, AI는 위기 아닌 기회 될 것 전방위 협력 강조 

SK그룹의 기술 역량을 결집해 기술 생태계 조성을 도모하는 기술 컨퍼런스 SK 테크 서밋 2023이 막을 올렸다 SK텔레콤은 SK그룹 17개사가 준비한 192개 기술을 선보이는 SK 테크 서밋 2023을 1617 양일간 서울시 강남구 코엑스에서 개최한다 유영상 SK그룹 ICT 위원장이 개회사를 하고 있는 모습 그는 생성 AI가 위기보다 기회가 될 것이라며 협력을 강조했다 사진선재관 기자
SK그룹의 기술 역량을 결집해 기술 생태계 조성을 도모하는 기술 컨퍼런스 'SK 테크 서밋 2023'이 막을 올렸다. SK텔레콤은 SK그룹 17개사가 준비한 192개 기술을 선보이는 'SK 테크 서밋 2023'을 16~17 양일간 서울시 강남구 코엑스에서 개최한다. 유영상 SK그룹 ICT 위원장이 개회사를 하고 있는 모습. 그는 생성 AI가 위기보다 기회가 될 것이라며 협력을 강조했다. [사진=선재관 기자]

[이코노믹데일리] SK그룹의 17개사가 준비한 192개 기술역량을 선보이는 'SK 테크 서밋 2023'을 16~17일 양일간 서울시 강남구 코엑스에서 개최한다.

올해 'SK 테크 서밋'은 60% 이상 AI로 발표 및 전시로 구성하는 등 SK 그룹이 SK텔레콤를 중심으로 글로벌 AI컴퍼니로 탈바꿈되는 SK그룹의 비전과 자신감을 잘 나타냈다.

SK그룹 ICT 위원장을 맡고 있는 유영상 SK텔레콤 사장은 키노트를 통해 "생성 인공지능이 촉발하고 있는 변화는 우리 모두에게 위기보다는 기회가 된다"고 전하며 "사람 중심의 인공지능으로 사회가 직면한 다양한 이슈와 어려움 해결을 위해 노력하겠다"이라며 "이번 행사를 통해 SK가 AI를 통해 만들어가는 현재와 미래의 모습을 확인하실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유영상 사장은 각 그룹사에 전방위적인 협력을 강조했다. SK그룹 ICT위원회를 통한 멤버사간 ‘따로 또 같이’ 기술 협력과 앤트로픽, 구글, AWS 등 빅테크는 물론 K-AI Alliance와의 협력을 통한 시너지 창출을 지속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이어진 기조 연설에서 정석근 SK텔레콤 글로벌/AI Tech사업부 담당은 SKT의 AI 기술 개발 및 진화 방향을 소개했다. GPT-3의 개발자이자 앤트로픽의 공동 창업자(현 CSO) 재러드 카플란은 앤트로픽의 초거대 언어 모델 (LLM) 개발 현황과 미래 전망에 대해 소개하며 SK와의 협력 방향도 밝혔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충청남도산림자원연구소 금강자연휴양림
LG에너지솔루션
신한은행
한국콜마
우리금융2
우리카드
현대백화점
미래에셋
하나금융그룹
우리금융1
신한금융지주
대한통운
농협생명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