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물꼬 터진 해외여행"…신세계인터, 캐리어·수영복 매출 11배 급증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아령 기자
2023-05-25 09:38:33

4~5월 여행용 캐리어 매출 전년比 11배 증가

여름 시작 앞서 수영복 매출도 5배 신장

선글라스·선캡·버킷햇 등 매출도 오름세

(왼쪽부터) 여행용 캐리어 전문 브랜드 '로우로우', 수영복 브랜드 '데이즈데이즈' 상품 [사진=신세계인터내셔날]


[이코노믹데일리] 엔데믹 이후 해외여행 수요가 급증하면서 여행 관련 상품 매출이 폭발적으로 늘은 것으로 나타났다.
 
25일 신세계인터내셔날의 자사 온라인몰 에스아이빌리지(S.I.VILLAGE)에 따르면 지난 4월부터 5월24일까지 캐리어, 기내용 가방 등 여행용 가방 매출이 11배 급증했다.
 
5~6월 연이어 이어지는 황금연휴 기간 해외여행을 준비하는 사람들이 늘어나면서 여행용 가방 수요가 폭발적으로 증가한 것으로 분석된다.
 
여행용 캐리어 전문 브랜드 ‘로우로우’의 대표 인기 제품 3종은 지난달 전량 품절되었다가 재입고 되기도 했다. 이탈리아 프리미엄 여행 가방 ‘크래쉬배기지’는 특유의 찌그러진 디자인과 감각적인 색감으로 젊은 층들에게 큰 인기를 끌며 높은 판매율을 보였다.
 
실제 국내교통부 항공통계에 따르면 지난 4월 29일부터 5월 7일까지 국내 공항의 국제선 이용객이 154만3107명으로 집계됐다. 오는 주말부터 부처님오신날 대체공휴일(5월 29일)과 현충일 징검다리 연휴(6월 5~6일)까지 예정된 만큼 외국으로 나가는 여행객은 더 많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해외여행 수요가 늘자 본격적인 여름 시작에 앞서 수영복 매출도 크게 뛰었다. 지난 4월부터 5월 24일까지 에스아이빌리지의 수영복 매출도 전년 동기 대비 5배(463.4%) 신장했다. 휴양지 해변, 호텔 수영장 등에서 입을 수 있는 수영복을 새롭게 장만한 것으로 풀이된다.
 
선글라스, 모자 등 바캉스룩과 관련된 제품들도 이달 들어 매출이 크게 올랐다. 에스아이빌리지의 이달 선글라스 매출은 전월 동기 대비 20% 증가했다. 휴가지에 쓰기 좋은 선바이저(선캡), 버킷햇 등의 라피아 햇 매출도 17.1% 늘었다.
 
신세계인터내셔날 에스아이빌리지 담당자는 “그동안 억눌렸던 해외여행 수요가 폭발하면서 캐리어를 비롯한 해외여행에 필요한 제품 판매가 크게 늘고 있다”며 “이달 황금연휴를 시작으로 앞으로 여름 성수기가 계속 이어지는 만큼 앞으로의 매출도 기대된다”고 말했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수협
신한카드
KT
하나금융그룹
한국조선해양
KB금융그룹2
신한은행
우리은행
KB금융그룹1
KB국민은행
삼성전자 뉴스룸
교보증권
SK하이닉스
DB그룹
포스코
종근당
NH
신한금융그룹
롯데케미칼
KB증권
KB금융그룹3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