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믹 데일리

패밀리 사이트
아주경제
아주로앤피
아주일보
회원서비스
로그인
회원가입
지면보기
토스, 가족의 피싱 거래 의심 되면…'가족 보안 알리미 출시'
기사 읽기 도구
공유하기
기사 프린트
글씨 크게
글씨 작게
IT

토스, 가족의 피싱 거래 의심 되면…'가족 보안 알리미 출시'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황지현 인턴기자
2023-01-20 10:22:50
토스 이용자 '가족' 등록하면 이상 거래 발생 시 알림 메시지 발송 "가족간 정보 공유로 금융 범죄 대응력 높여"

토스가 가족이 함께 금융 범죄에 빠르게 대처할 수 있는 ‘가족 보안 알리미’ 서비스를 출시했다. [사진=토스]


[이코노믹데일리] 모바일 금융 서비스 토스를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가 설 연휴를 앞두고 가족이 함께 금융 범죄에 빠르게 대처할 수 있는 '가족 보안 알리미' 서비스를 새롭게 선보인다고 20일 밝혔다. 

'가족 보안 알리미'는 사기 의심 거래를 파악해 이용자가 설정한 가족에게 관련 알림을 보내주는 서비스다. 금융 사고 내용을 가족과 발 빠르게 공유하고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개발됐다.

의심 거래가 발생하면 연결된 가족에게 △피해 발생 날짜 △피싱 △중고 거래 △명의 도용 등 금융 사고 유형이 표시된다. 알림은 토스 앱 푸시나 카카오 알림톡으로 전달된다.

피해를 최소화할 방법도 함께 안내 된다. 계좌와 카드 분실신고, 사고예방 시스템 등록법 등이 담겨있다. 피해자는 토스 고객센터에 피해 구제를 위한 안심보상제를 신청할 수도 있다.

토스는 그동안 명의도용이나 중고 거래 사기 피해시 선제적으로 구제하는 안심보상제 등을 운영하는 등 고객을 위한 보호 조치를 취해 왔다. 이러한 보호 조치는△송금 시 상대방 계좌가 기존의 경찰청, 더치트 등에 사기로 신고된 계좌인지 여부를 확인해 경고 화면을 보여주는 '사기 의심 사이렌' △휴대폰 단말기에 숨겨진 악성 피싱앱을 찾아 차단하는 '토스 가드' 등이다.

토스 측은 “진화하는 범행 수법으로부터 소중한 자산을 지키기 위해 다양한 사전 예방책과 사후 해결책이 필요하다"며 “금융 의심 거래의 패턴을 확인하고 사고의 시작부터 끝까지 책임지는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충청남도산림자원연구소 금강자연휴양림
KB금융그룹
농협금융
신한은행
우리은행
여신금융협회
우리은행
쿠팡
다음
이전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