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코노믹 데일리

패밀리 사이트
아주경제
아주로앤피
아주일보
회원서비스
로그인
회원가입
지면보기
홍성열 마리오아울렛 회장, '2022 대한민국 글로벌리더' 3년 연속 선정
기사 읽기 도구
공유하기
기사 프린트
글씨 크게
글씨 작게
인물

홍성열 마리오아울렛 회장, '2022 대한민국 글로벌리더' 3년 연속 선정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주진 생활경제부 기자
2022-06-17 16:10:13
새로운 유통 채널 개척·패션 산업 발전 공로 인정받아

[사진=마리오아울렛]


[이코노믹데일리] 마리오아울렛 홍성열 회장이 '2022 대한민국 글로벌 리더'로 3년 연속 선정됐다.
 
17일 마리오아울렛에 따르면 홍성열 회장은 니트패션의 고정관념을 타파하는 새로운 패션 선구자이자 '아웃렛'이라는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도입해 새로운 유통 채널 개척과 경제 활성화 및 패션 유통 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고 전했다.

홍성열 회장의 패션 사업 역사는 1980년에 작은 니트 제조 공장에서 시작됐다. 니트는 겨울에만 입는다는 고장관념을 깨뜨리며 대한민국 최초로 여름에도 입을 수 있는 사계절용 니트를 개발했다. 이렇게 탄생한 브랜드 까르뜨니트는 1980년대 후반에 국내 니트 시장 점유율의 50% 이상을 차지하게 되는 대성공을 거두었다.
 
이후 홍 회장은 IMF 외환위기로 혼란스러운 시기를 보내고 있었을 당시, 기업의 상품과 고객을 연결해 줄 새로운 유통채널로써 아웃렛을 선택했다. 그래서 그의 또 다른 사업이 시작된 곳이 구로공단 한가운데의 '마리오아울렛' 이다.
 
당시 구로공단은 IMF 외환위기로 모든 공장이 문을 닫아 황폐한 곳으로 변하고 있었지만 홍 회장의 한발 앞서 미래를 내다보는 혜안과 혁신적인 역발상을 일으켜 대성공을 이뤘다.
 
홍 회장의 마리오아울렛은 1관부터 3관까지 오픈해 도심 최대 패션 아웃렛이라는 타이틀을 얻었다.

가산∙구로디지털단지(G밸리) 내 랜드마크인 마리오아울렛은 쇼핑 뿐만 아니라 오락, 여가, 문화, 식사 등을 모두 아우르는 라이프스타일 체험 공간을 선보이고 있다.
 
도심형 아웃렛으로는 최초로 복합 체험형 콘텐츠를 대거 보강해 일상 속 힐링을 가능하게 하는 본격적인 몰링 공간으로 새롭게 진화 중이다.


0개의 댓글
0 / 300
댓글 더보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